메뉴 건너뛰기

깐느 영화제 60주년 특별기획작 ‘그들 각자의 영화관’ 5월 15일 개봉

출처: 유레카픽쳐스
2008-04-08 14:34

서울--(뉴스와이어) 2008년 04월 08일 -- 칸느 영화제의 60주년을 기념하며 세계 최고의 거장감독 35인이 뜻을 모아 만든 위대한 프로젝트 <그들 각자의 영화관>이 참여한 감독들의 이름만큼이나 품격있고 고급스러운 포스터 공개와 함께 오는 5월 15일 개봉을 전격 확정지었다.

5월15일, 칸느 60주년 기념비적 작품 <그들 각자의 영화관>,
전세계 거장 감독 35인이 관객들에게 들려주는 영화관(館)이 펼쳐진다.

<그들 각자의 영화관>은 35명의 감독들이 각자 평생동안 영화를 만들면서 느꼈던 영화관(館)에 대한 느낌을 3분이라는 정해진 시간내에서 함축해서 표현한 옴니버스 영화로서 상영작은 모두 32편의 단편들로 이루어졌다. 제한된 시간 내에 영화관(館)을 모티프로 거장 감독들 각각의 영화관(觀)을 드러내는 동시에 관객들이 영화관에 가지고 있는 추억과 상상력을 만끽하게 하는 다양한 이야기를 선사할 것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 이름만으로도 전 세계 셀 수 없이 많은 관객들의 인생의 영화가 되었던 작품들을 만들어낸 테오 앙겔로풀로스, 기타노 다케시, 라스 폰 트리에, 첸 카이거, 구스 반 산트, 왕가위, 데이빗 린치, 데이빗 크로넨버그, 장 이모우, 올리비에 아싸야스, 빌 어거스트, 제인 캠피온, 차이 밍량,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로만 폴란스키, 빔 벤더스 등 총 35명의 감독이 참여한 영화사에 전무후무한 이 위대한 프로젝트는 칸느 60주년을 맞은 기념비적 작품으로, 칸느 영화제가 직접 제작 및 기획을 맡아 더욱 화제를 모았다.

61번째 칸느 영화제가 열리는 기간에 맞춰 국내에서 전격 개봉을 확정지은 <그들 각자의 영화관>은 평소 영화에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반드시 보고 영화와 영화관에 대한 생각을 해볼 수 있는 영화로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레드 카펫 위에 세계적 감독 35인의 영화관(館)을 담은 포스터 공개!!

국내 개봉 확정과 함께 이번에 공개된 <그들 각자의 영화관>의 포스터는 칸느 영화제와 각별한 인연을 맺은 감독들의 혼이 느껴지는 포스터로 칸느 영화제의 레드 카펫을 거쳐간 영광스러움과 영화제의 로고인 종려나무 잎이 레드 카펫과 어울어져 고급스러움이 느껴진다. 또한 포스터에 펼쳐진 레드 카펫 위에 자신들의 영화관(觀)을 새기 듯 고딕체로 깔끔하게 표현된 감독들의 이름은 칸느 영화제 60년의 역사와 함께 성장한 감독들의 뚜렷한 작품세계가 느껴져 멋스러움을 자아낸다.

그 이름만으로도 위대함이 느껴지는 전 세계 거장감독 35인이 한 자리에 모인 것만으로도 전 세계 관객들이 주목하고 있는 <그들 각자의 영화관>은 거장들의 위대함이 담긴 포스터 공개와 함께 오는 5월 15일 국내 개봉을 확정짓고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언론 연락처

영화사 하늘 02-516-402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영화사 하늘 02-516-4020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