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KTF, 국내 최대규모 모바일 게임대전 성황리 종료

2008-10-23 13:02 | KTF

서울--(뉴스와이어) 2008년 10월 23일 -- ‘제 6회 SHOW 난세영웅열전’이라는 타이틀 하에 KTF의 게임브랜드 지팡(www.gpang.com)주최로 진행된 국내 최대 규모의 모바일 게임대전이 역대 최대규모인 108만 명이 참가하여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지난 8월 29일부터 10월 21일까지 50여 일간 진행된 이번 모바일 게임 대전에는 전략 RPG, 보드게임 등 4개의 네트워크 게임과 퍼즐, 타이쿤, 레이싱, 어드벤처 등 14개의 싱글 게임 등 지난 대회보다 한 층 다양해진 18개의 게임이 대전 종목으로 소개되어 호응을 얻었다.
 
휴대폰에서 **4455를 입력한 후 SHOW 인터넷 버튼 혹은 MagicN 버튼을 눌러 게임을 다운로드 받아 플레이 한 후 랭킹등록을 하면 자동으로 대회에 참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게임대회는 각 게임 별 우승자에게 스쿠터와 양문형 냉장고, UMPC, LDC 모니터 등의 상품이 제공되었으며 이외에도 게임을 다운로드만 해도 100% 경품을 지급하는 등 총 1억원 규모의 경품으로 더욱더 높은 참여율을 이끌어 냈다.
 
KTF는 23일 양재동 교육문화회관 실내체육관에서 게임대전 각 종목 우승자들과 국내외 모바일게임 관계자들을 초청한 가운데 50여일 간의 게임대전 대장정을 마무리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제 6회 SHOW 난세영웅열전 수상의 영예는 각 종목별로 총 18명에게 돌아갔다. 이 밖에도 이날 행사에서는 넥슨모바일, 엔타즈, 게임빌, 한국통신하이텔, 스미스앤모바일, 피엔제이 등 5개 업체가 2008년 우수게임협력업체로 선정되어 1,000만원의 마케팅 지원금을 시상하기도 했다.
 
KTF 엔터테인먼트팀 배태한 과장은 “올해 게임대전에는 지난해보다 약 10% 증가한 110만여 명이 참가해 역대 최고의 참여율을 기록했다”며 “이는 국내외 게임제작업체들에게도 긍정적으로 작용해 침체기에서 벗어나고 있는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에 더욱 활력을 줄 것으로 예상되며,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지원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TF 개요
KTF는 1997년 PCS사업을 시작한 이래 이동통신 업계에 수많은 기록을 세우며 대한민국 이동통신 대표기업으로 성장했다. 서비스를 시작한지 불과 3년 만에 가입 고객 900만 돌파라는 사상 초유의 기록을 세웠고 2002년 6월에는 세계적인 경제 주간지인 비즈니스위크가 선정한 세계 100대 IT기업 중 이동통신 분야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하였다. 서비스 측면에서도 세계 최초로 아이콘 방식의 멀티미디어 다운로드 서비스인 멀티팩 출시, 세계 최초로 휴대폰을 통해 초고속 1xEV-DO서비스인 Fimm을 상용화했으며, 유무선 토털 인터넷 서비스인 매직엔은 네티즌 및 전문가 대상 조사에서 최고의 유무선토털 서비스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2007년 3월 세계최초 WCDMA 전국 서비스인 SHOW를 런칭, 3세대 이동통신의 리더로서 부상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KTF
웹사이트: http://www.ktf.com

KTF 엔터테인먼트팀 배태한 과장 2010-0957
피알원_미디컴 이유진 대리 6370-8055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