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자책 연합군’ 한국이퍼브, 시범 서비스 오픈

출처: YES24
2010-04-07 11:05

서울--(뉴스와이어) 2010년 04월 07일 -- 국내 최대 ‘전자책 연합군’인 한국이퍼브(대표 조유식)는 개방을 중심으로 한 전자책 시장 활성화를 위해 지난 6일 시범 서비스를 전격 오픈,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 전자책 시장에 포문을 열었다.

이번 시범 서비스는 리브로, 반디앤루니스, 알라딘, 영풍문고, 예스24 등 주요 5개 서점의 각 홈페이지를 통해 선보였다. 특히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이문열 작가의 신작도서 <불멸>을 국내 최초로 공개해 전자책에 대한 독자들의 주목을 끌고 있다.

또한 <읽는다 시리즈>와 같은 수험생을 위한 논술, 학습도서를 비롯해 <봉순이 언니>, <88만원세대>, <설득의 비밀>등 베스트셀러 도서가 포함된 총 76종의 컨텐츠를 선보여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넓힌 것이 특징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시범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페이지원(PAGEone)을 선착순 한정수량으로 19만 9천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으로 판매를 시작했으며, 특히 예스24(www.yes24.com)는 전자책 시범 서비스 오픈 불과 3시간 만에 해당 단말기가 100대 이상 판매되며 독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고 밝혔다.

한국이퍼브는 이후 삼성전자의 ‘SNE-60’과 아이리버의 ‘스토리(Story)’등 20만원 초반의 e-ink 단말기를 포함한 총 5종의 단말기를 상반기 중에 지원할 예정이며 5월 중에는 아이폰, 안드로이드폰 등 스마트폰과 아이패드 등도 지원할 계획이다.

예스24 주세훈 본부장은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놀랐으며, 이는 예스24가 이전부터 일부 전자책을 판매하고 있어 회원들의 관심이 높았기 때문으로 추측된다”며 “그간의 노하우와 시범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의 수요를 정확히 파악하여 향후 한국이퍼브와 지속적 협력을 통해 국내 전자책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이퍼브는 전자책의 활성화를 위하여 5개의 주요 서점(리브로,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 알라딘, 예스24)과 대표적 출판사인(북21, 북센, 민음사, 한길사) 그리고 중앙일보가 공동투자 한 회사이다.

한국이퍼브는 한 달간 시범 서비스를 운영하며 시범 기간 동안 사용자의 의견을 수렴, 우수한 전자책 컨텐츠를 확보해 오는 5월 3일, 2만 여종의 컨텐츠와 완성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후 신문, 만화, 해외원서까지 점차 컨텐츠 영역을 확대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YES24 개요
국내 최초의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YES24는 사업초기부터 대한민국 대표 인터넷 서점으로의 위치를 유지하고 있는 1위 인터넷서점이다.

웹사이트: http://www.yes24.com
언론 연락처

YES24 마케팅팀
박은미 대리
02-3215-9283
이메일 보내기

홍보대행사 애플트리
조수경 과장
070-7115-0309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보도자료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자세히 보기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