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박용성 회장, 직접 찍은 ‘한국의 야생화’ 달력 제작

2005년, 2009, 2010년 이어 네번째 시리즈

출처: 두산중공업
2010-12-19 13:03
  • 박용성 두산중공업 회장이 직접 찍은 한국 야생화 사진을 담은 2011년 달력

창원--(뉴스와이어) 2010년 12월 19일 -- 재계의 사진 작가란 별칭이 있는 박용성 두산중공업 회장(대한체육회장)이 직접 찍은 한국 야생화 사진을 담아 2011년 달력을 만들었다.

박 회장의 한국 야생화 시리즈 달력은 지난 2005년, 2009년, 2010년에 이어 네 번째로 호응이 좋아 올해는 지난해보다 1만 2000부 늘어난 5만부를 제작했으며, 국내외 지인들에게 선물하게 된다.

‘한국의 야생화’란 제목으로 만들어진 2011년 달력은 특히 2018년 동계올림픽 개최 후보지인 평창을 포함해 강원도 지역에서 서식하는 모데미풀, 산수국 등 야생화 12점을 담았다.

박용성 회장은 중학교 시절 카메라를 접한 이후, 평소 출장이나 휴가 중 자투리 시간을 이용해 다양한 사진을 찍어 왔으며 한국의 야생화는 가장 좋아하는 주제 중 하나이다.

언론 연락처

두산중공업
이재형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