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혜종건업, 이태리 ‘FBS’ 와 도어(Door)관련 공급 계약 체결

2011-01-13 09:57
혜종건업 제공
  • ‘FBS’ 도어(Door) 설치사진

  • ‘FBS’ 도어(Door) 설치사진

  • ‘FBS’ 도어(Door) 설치사진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1월 13일 -- 명품 내 외장재 전문기업 혜종건업(대표 이호곤)은 이태리 ‘FBS’(www.fbsblindate.com)와 도어(Door)에 관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혜종건업은 이번 계약으로 ‘FBS’의 각종 제품들을 국내에서 독점 공급할 뿐 아니라, 3년간에 거쳐 도어(Door)에 대한 기술이전을 통해 국산화를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FBS’는 이태리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독일의 기술과 이태리의 디자인을 접목한 도어(Door) 전문기업이다.

‘FBS’의 도어(Door) 제품은 예술적 가치와 기술적 가치 및 디자인의 고정 관념을 벗어나 과감한 상상력이 돋보이는 심미적 기능성과 혁신성을 갖춘 세계적인 도어(Door) 전문 브랜드다.

이번 국내에 첫 선을 보이는 ‘FBS’ 제품은 안전을 기본으로 하는 침입방지(anti-intrusion) 도어(Door)이다. 특히 이 제품은 도어(Door)관련 최고의 기술력을 가지고 있을 뿐 아니라 아름다움까지 더해진 명품 도어(Door)이다.

혜종건업 이호곤 대표는 “ ‘FBS’의 제품은 세계적인 도어(Door) 브랜드로 이미 유럽에서는 많은 건축물(박물관, 교회, 서당, 펜트하우스, 타운하우스, 최고급빌라, 단독주택, 주상복합, 고급레스토랑, 백화점)에 적용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또 이호곤 대표는 “성숙된 여건 조성에는 다소 시간이 걸리겠지만, 국내 공급 계약 전에 건설사, 설계사 등 몇몇 업체를 대상으로 시장조사를 해본 결과 반응이 아주 좋았다”고 밝혔다.

혜종건업은 유럽 원목마루업계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확보하고 있는 ‘벰베(BEMBE)’사와 이태리 ‘타부(TABU)’사와 독점계약을 맺고 한국에 명품 원목마루를 공급하고 있다. 또 이 회사는 최근 독일 아게톤(ArGeTon)사의 신개념 외장재인 ‘테라코타 파사드’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하여 질 좋고 신뢰성 있는 내 외장재의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문의:혜종건업(02-548-2419 / www.hjfloor.kr)

혜종건업 개요
혜종건업㈜은 228년의 전통으로 유럽 원목마루업계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확보하고 있는 ‘벰베(BEMBE)’와 독점계약을 맺고, 한국에 명품 원목마루를 공급하고 있다. ‘벰베(BEMBE)’는 혁신적 영업구조와 품질향상을 바탕으로 독일 내 60여개의 영업점과 전세계의 대리점을 통해 350여 종류의 원목마루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현재 600여명의 종업원과 2007년 기준 200만sqm(61만평)을 전세계에 판매하는 견실한 기업으로서 유럽의 원목마루업계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혜종건업
이경곤 이사
02-548-2419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