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예탁결제원, 차세대시스템 ‘SAFE Plus’ 오픈

2011-02-07 10:10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2월 07일 -- 국예탁결제원(사장 이수화)이 3년에 걸쳐 준비한 예탁결제원 차세대 시스템 ‘SAFE+(SAFE Plus)'가 오늘(2/7) 예정대로 오픈되었다.

총 개발비용 412억원, 평균인원 270명이 투입된 이번 시스템 개발(사업자 LG CNS)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됨으로써 우리나라 예탁결제시스템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되는 전기가 마련되었다.

이번 차세대시스템 개발은 무엇보다 고객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국제적 정합성을 갖춘 효율적인 IT 시스템 구축과 전자증권 도입기반 조성을 목표로 추진되었다.

이에 따라 시스템 업무처리 용량이 두 배로 증대되었고, 향후 등장할 다양한 신종금융상품과 전자증권제도를 위한 업무수용태세를 갖추게 되었으며 UI기능을 대폭 향상시켜 이용자 편의성이 강화되었다.

오늘 오픈 기념 행사에서 이수화 사장은 “그간 시스템 개발과 테스트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고객 금융기관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SAFE+’의 개통으로 우리나라 금융시장의 안정성과 효율성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보도자료 출처: 한국예탁결제원
웹사이트: http://www.ksd.or.kr

한국예탁결제원
차세대시스템추진단
김명진 파트장
031)900-7447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