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4-25 10:36
TI, 저전력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오픈소스 무선 커넥티비티 솔루션 OpenLink™ 발표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4월 25일 -- TI 코리아 (대표이사 김재진, www.ti.com/ww/kr)는 다양한 리눅스용 무선 커넥티비티 솔루션을 제공하는데 중점을 둔 OpenLink™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오픈소스 리눅스 커뮤니티에 모바일-등급의 배터리-최적화된 Wi-Fi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배터리-구동 Wi-Fi 제품을 타깃으로 하는 고객들과 개발자들은 이제 TI의 OpenLink 드라이버를 통해 테스트가 완료된 기술, 보다 신속한 출시시간, 현재 커널 버전에서 다음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시 간편한 재통합 지원 등과 같은 네이티브 커널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다.

OpenLink 프로젝트는 Wi-Fi 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및 FM 기술을 위한 네이티브 리눅스 솔루션을 포함하고 있으며, ANT, 블루투스 저에너지, 지그비® 등 기타 기술에 대한 지원도 확대할 예정이다. 추후 TI는 커널에 대한 추가 저전력 기능도 발표할 예정이다. (소스 코드, 개발 프로젝트, 커뮤니티 지원 등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www.openlink.org 참조)

TI는 모바일 Wi-Fi 시장의 선도업체이자 업계에서 가장 방대한 무선 커넥티비티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TI는 이전까지는 전용 솔루션을 통해서만 리눅스 커널에 제공할 수 있었던 수많은 저전력 소프트웨어 기능과 강화기능을 제공하는 데 독보적인 위치에 있다. 이러한 기능으로는 드라이버 중단/재시작(suspend/resume), 작동시간 전원관리, 웨이크-온-와이어리스 등이 있다.

TI의 무선 커넥티비티 솔루션 부문 오픈 소스 커뮤니티 사업부장인 오즈 크라코스키(Oz Krakowski)씨는 “OpenLink는 리눅스 개발자들의 입장에서 첨단 무선 기능을 제공하고자 하는 TI의 약속을 확인시켜 주었다.”라며, “TI는 최신 WiLink™ 콤보 솔루션에 대한 내장 커널 액세스 기능을 지원하고 있으며, 스마트폰, 태블릿, e-북, 산업용 PDA 등과 같은 배터리-구동 모바일 기기에 저전력 무선 통신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TI는 이러한 솔루션을 강화하기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리눅스 커널에 대한 정기적인 OpenLink 제출을 통해 TI의 전문기술을 지속적으로 공유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OpenLink 무선 커넥티비티 드라이버는 비글보드(BeagleBoard), 팬더보드(PandaBoard) 등과 같은 오픈소스 개발 플랫폼에 추가된다. 개발자들은 안드로이드(Android), 미고(MeeGo) 또는 기타 리눅스를 기반으로 작업하는 것에 상관없이 이제 커널의 일부로서 코드에 액세스가 가능하여 최신 저전력 무선 커넥티비티 솔루션을 제품에 도입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커뮤니티 지원 및 리소스는 www.openlink.org의 OpenLink 커뮤니티를 통해 언제나 이용할 수 있다.
TI코리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CPR
임지은 팀장
02-739-7354
Email 보내기
http://www.tikorea.c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반도체/부품  개발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