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G전자, 세계 첫 ‘마우스 스캐너’ 출시

세계 최초 스캔 장치 내장한 신개념 마우스 9월 출시
한 번의 드래그로 원하는 그림과 문서를 자유자재로 저장, 활용
김도현 CEM사업부장 “스캔작업이 많은 학교, 병원, 기업을 중심으로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

출처: LG전자 (코스피 066570)
2011-08-24 11:00
  • LG전자가 세계 최초로 스캔 장치를 내장한 신개념 ‘마우스 스캐너’를 내달 한국시장에 출시한다. 이 제품은 일반 마우스를 사용하는 것처럼 한 번의 드래그만으로 원하는 그림과 문서를 자유자재로 저장할 수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08월 24일 -- LG전자(066570, 대표 具本俊, www.lge.co.kr)가 세계 최초로 스캔 장치를 내장한 신개념 ‘마우스 스캐너’(모델명: LSM-100)를 내달 한국시장에 출시한다.

이 제품은 일반 마우스를 사용하는 것처럼 한 번의 드래그만으로 원하는 그림과 문서를 자유자재로 저장할 수 있다.

마우스의 스캔 버튼을 클릭하고 원하는 부분에 드래그 하면 되며, A4 용지 크기의 두 배인 A3용지(297mm*420mm) 크기까지 스캔이 가능하다.

또 광학식 문자인식 기능(OCR:Optical Character Recognition)으로 표를 포함한 문서도 텍스트로 변환할 수 있어, 스캔 후 편집이 보다 수월하다는 게 장점이다.

이 제품은 레이저 센서를 장착해 손의 움직임을 정확히 인식하며, 유선형의 세련된 디자인으로 부드러운 마우스 동작이 가능해 인체 공학적인 그립감을 주기 때문에 일반 최고급 마우스로도 손색이 없다.

특히 스마트 쉐어 (Smart share) 프로그램을 활용하면 스캔한 이미지를 이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플리커 등을 통해 간편하게 공유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 제품은 북미, 유럽 등 해외 주요시장에도 9월 중 출시가 예정돼 있다.

LG전자는 내달 2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인 IFA 2011에 이 제품을 공개할 예정이다.

LG전자 김도현 CEM사업부장은 “스캔작업이 많은 학교, 병원, 기업 등에서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이라며 “사용이 편리해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와 연계하면 활용도가 클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개요
LG전자는 전자제품, 모바일 통신 기기 및 가전 제품 분야의 기술혁신을 선도하는 글로벌 리더로 전 세계적으로 117개의 사업장을 두고 있다. 2011년 54조 2천 6백억원에 달하는 전 세계 매출을 올린 LG전자는 홈엔터테인먼트, 모바일 커뮤니케이션즈, 홈 어플라이언스, 에어컨디셔닝 & 에너지 솔루션의 네 개 사업본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평면 TV, 휴대기기, 세탁기, 에어컨, 세탁기 및 냉장고 부분에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세계적인 제조업체이다.

웹사이트: http://www.lge.co.kr
언론 연락처

LG전자 홍보팀
02-3777-363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LG전자 홍보팀
02-3777-3634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