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Logo
2012-01-11 10:48
뉴스와이어 가입 언론인 1만 명 돌파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1월 11일 --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보도자료 속보 서비스인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를 이용하는 언론인 회원이 1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2만~3만 명으로 추정되는 국내 언론인의 거의 절반이 뉴스와이어에 가입해 보도자료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1만 명의 언론인 회원은 800여개 언론사에 소속돼 활동 중이다.

뉴스와이어에 가입한 언론인은 관심 산업,주제,지역별로 선택한 보도자료를 매일 2회씩 받아 볼 수 있는 ‘마이 뉴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따라서 뉴스와이어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업은 해당 분야의 언론인에게 보도자료를 정확히 타게팅해 발송할 수 있다.

뉴스와이어는 이밖에도 언론인이 보도자료를 분야별로 손쉽게 구독할 수 있는 RSS 보도자료를 제공하고 있으며, 각종 모바일 기기로도 보도자료를 확인할 수 있다. 뉴스와이어는 또한 주요 언론사와 포털에는 XML, FTP 방식으로 실시간 보도자료를 전송하고 있다.

뉴스와이어 서비스를 이용하는 한 언론인은 “뉴스와이어 보도자료를 인용해 많은 기사를 만들어내고 있다”며 “요즘은 인터넷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같은 모바일 기기 등을 통해 뉴스와이어를 통해 다양한 보도자료를 한 눈에 볼 수 있어서 혹시나 놓친 보도자료를 확인하거나 다른 분야의 뉴스들을 살펴 볼 수 있고, 특히 출입처가 바뀌거나 전에 다니던 출입처가 아닌 곳에서 나오던 보도자료와 홍보 담당자 연락처를 쉽게 얻을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뉴스와이어 고미재 이사는 “언론인 회원 1만 명 돌파를 계기로 언론인과 홍보담당자가 더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하고, 동영상 서비스, 모바일 서비스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04년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로 창업 이래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기업의 보도자료를 언론인에게 배포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코리아 뉴스와이어
    마케팅팀장 유오영
    02-737-3600
    Email 보내기
뉴스와이어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코리아 뉴스와이어
마케팅팀장 유오영
02-737-3600
Email 보내기
http://www.newswire.c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인터넷  미디어  신문/잡지  실적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