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삼성전자, 신기술 개발 공모제 실시

공모를 거쳐 첫 지원 대상 4개 업체 선정
기술력 있는 유망 기업 발굴·지원·육성·성과 공유

2012-01-25 11:00 | 삼성전자
  • 삼성전자는 25일 강남 서초사옥에서 상생협력센터 최병석 부사장, 대·중소기업협력재단 정영태 사무총장과 4개 협력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신기술 개발 공모제' 지원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왼쪽부터 자화전자 류영대 부사장, 큐에스아이 이청대 대표, 대중소기업협력재단 정영태 사무총장, 삼성전자 상생협력센터장 최병석 부사장, 에스앤에스텍 남기수 대표, 뉴파워프라즈마 이종식 대표>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1월 25일 -- 삼성전자는 25일 상생협력센터 최병석 부사장, 대·중소기업협력 재단 정영태 사무총장과 4개 협력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신기술 개발 공모제’ 지원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신기술 개발 공모제’란 기술과 아이디어는 있으나 개발자금이 부족하여 고민하고 있는 기업에게 자금을 지원하고 차세대 기술을 공동으로 개발,성과를 공유하는 삼성전자의 동반성장 지원제도이다.
 
이는 ‘유망기업 발굴 → 기술개발비 지원 → 공동 개발/육성 → 거래/성과공유’로 이어지는 국내 최초의 토탈 솔루션 동반성장 모델이다.
 
삼성전자는 작년 8월 대중소기업 협력재단에 1,000억원의 R&D 기금을 출연한 이후 공모를 거쳐 ㈜에스엔에스텍, 큐에스아이, 뉴파워프라즈마, 자화전자㈜ 4개사를 첫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은 삼성전자와 공동으로 기술 개발을 하게 되고 기술 개발비의 70% 내에서 최대 10억원까지 무상으로 지원받게 되며 이중 지원 대상으로 확정된 4개 업체 대한 지원금액은 총 27억원이다.
 
에스앤에스텍 남기수 대표는 “더욱 미세해지고 있는 반도체 회로 선폭에 맞는 차세대 기술을 확보하는데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번 지원 대상에 선정됨으로써 회사 경쟁력을 높이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전자 상생협력센터 최병석 부사장은 “신기술 개발 공모제를 통해 새로운 동반성장 모델을 제시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협력사 지원제도를 개발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기술 개발 공모제 지원을 원하는 기업은 http://www.secbuy.co.kr 에서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향후에도 삼성전자는 신기술 개발 지원 기업을 추가로 발굴하고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며 ‘신기술개발 공모제’외에도 Open Sourcing, 혁신기술기업협의회,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 등 다양한 동반성장 지원제도를 운영 중이다.

삼성전자 개요
삼성전자는 반도체, 통신, 디지털 미디어와 디지털 컨버전스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리더로, 2016년 200조원의 매출과 28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전세계에서 9만6898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세계 51개국에 90개가 넘는 오피스를 열고 있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어플라이언스 부문, 디지털 미디어 부분, LCD부분, 반도체 부분, 통신 네트워크 부분 등 5개 부문으로 이루어져 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브랜드인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디지털 TV, 메모리 반도체, OLED, TFT-LCD 분야에서 세계 선두 주자이다.

보도자료 출처: 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02-2255-822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