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여수엑스포에서 매일 깨끗한 바다를 만나세요”…해양수질자동측정소 설치

  • 여수세계박람회장내에 설치된 해양 수질 자동 측정소

여수--(뉴스와이어) 2012년 02월 14일 -- 여수세계박람회장 수질을 실시간 모니터하며 관리할 수 있게 됐다.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위원장 강동석, 이하 조직위)는 국가해양환경측정망 사업을 관장하고 있는 해양환경관리공단(이사장 곽인섭)의 협조를 받아 거제도에서 운영 중인 해양수질자동측정소(이하 수질측정소)를 여수 신항으로 이전했다고 14일(화) 밝혔다.

해양수질자동측정장비 및 채수설비로 구성된 수질측정소는 박람회장내 해양산업기술관 인근에 독립 부스 형태로 설치돼 관람객들에게 실시간으로 해양수질정보를 제공한다.

조직위 환경에너지부 윤웅로 부장은 “여수엑스포는 바다 자체를 박람회장으로 삼고 있는 만큼 인근 수질 관리에 철저히 신경 쓰고 있다”며, “수질측정소는 화학적 산소요구량(COD), 수온, 총질소(TN) 등 총 11개 항목의 수질정보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어 수질 악화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여수 신항 수질은 2008년 조사시 생물 서식에 부적합한 2~3등급이었으나, 조직위와 국토해양부, 여수시의 노력으로 2010년 이후 점진적으로 개선돼, 현재는 생물 서식과 양식, 여가 선용에 적합한 1~2등급으로 향상됐다.

여수엑스포는 올해 5월 12일부터 8월 12일까지 여수 신항 일대에서 열린다. CNN, 론리플래닛 등이 올해 꼭 가봐야할 여행지로 여수엑스포를 선정한 바 있으며, 대전엑스포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열리는 세계박람회다. 국제관 이외에도 세계 최초의 바다 위 전시관인 주제관 등 20개 전시관과 각종 체험시설, 국내 최대 아쿠아리움 등을 통해 ‘바다’와 관련된 전시를 선보이며, 1일 90여 회(총 8,000여 회) 문화예술공연과 세계에서 가장 큰 소리를 내는 파이프오르간 ‘스카이타워’, 첨단 해양문화예술관인 ‘엑스포디지털갤러리’ 등도 볼 수 있다. 입장권은 홈페이지(www.expo2012.kr)에서 4월 말까지 5%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2012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공보과 차지혜
061-659-2343(직)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