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2-24 14:44
황진하 의원, 유럽 최초 한국전쟁 박물관 건립 지원 논의차 영국대사 면담
  • - 탈북자 강제 북송 중단 요구에 영국 정부 협조 요청
서울 및 경기--(뉴스와이어) 2012년 02월 24일 -- 황진하 의원(경기도 파주)은 오늘(24일) 오전 영국대사를 만나, 영국 글로서터시가 추진하고 있는 유럽 최초의 한국전쟁 박물관 건립 지원 방안 논의 및 중국 정부의 탈북자 북송 중단을 위한 영국 정부의 협조를 요청하였다.

황진하 의원은 먼 이국땅 대한민국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한국전쟁에 참전하여 희생한 영국군 참전용사들에 대한 감사를 표시하고, 외교통상부 및 국가보훈처와 향후 협의하여 박물관 건립을 위해 한국 정부에서 지원 가능한 방법이 무엇인지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스콧 와이트먼(Scott Wightman) 주한영국대사는 황 의원의 관심과 노력에 감사를 표시하고, 글로스터시와 협의하여 공식적으로 한국 정부에 협조를 요청할 것이며 영국 한국전쟁참전협회와도 상의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그는 탈북자 강제 북송이 중단되어야 하며, 영국 정부 관계자는 다음주 제네바에서 개최예정인 유엔인권이사회에서 국제적 논의에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1951년 한국전쟁 당시 ‘임진강 전투’에서 혁역한 공을 세운 ‘글로서터 연대’는 글로서터시 명칭에서 부대 이름이 유래되었다. 한편, 글로서터시와 비공식 교류를 맺고 있는 파주시는 이번 글로서터시가 추진하고 있는 박물관 기금 모금에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황진하 의원은 2002년~2004년간 한국인 최초 유엔평화유지군사령관으로 ‘사이프러스’ 지역에서 근무할 당시 예하에 영국군 파견 부대(25/170 임진부대)가 근무했으며, 임진부대는 1951년 임진강 전투 당시 글로서터 연대를 지원한 포병중대로 임진강 전투에서의 희생을 기리기 위해서 임진(IMJIN)으로 부대명을 변경하였다는 사실을 와이트먼 대사에게 소개했다.

황 의원은 이처럼 매우 특별한 인연이 있는 영국부대의 희생정신을 기리고 박물관 건립에 기여하는 것은 파주시민의 보람일 뿐만 아니라, 그의 개인적인 영광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박진호
    02-788-2347
국회의원 황진하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박진호
02-788-2347

황진하 의원, 영국대사 면담 (사진제공: 국회의원 황진하)
황진하 의원, 영국대사 면담
(사진제공: 국회의원 황진하)
300x225
480x360
700x525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당/국회  인물동정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