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G CNS 김대훈 사장, 가족친화경영 지속적으로 실천

2012-02-27 11:00
LG CNS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2월 27일 -- LG CNS의‘사장 아저씨’김대훈 사장이 올해도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임직원 자녀들에게 직접 작성한 축하카드와 함께 학용품 세트를 선물하며 입학을 축하했다.

종합 IT 서비스 기업 LG CNS(www.lgcns.com, 대표 김대훈)는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총 350명의 임직원 자녀들에게 입학선물로 학용품 세트를 가정으로 배송했다.

김대훈 사장은 축하카드를 통해 “부모님이 다니는 회사의 사장 아저씨예요”라고 소개하며, “선생님과 친구들에게 사랑 받는 밝고 따뜻한 어린이로 자라길 바랄게요”라고 당부했다. 또한 “초등학교는 친구들과 함께 모여 새로운 것을 배우고 꿈도 키우는 신나는 곳이랍니다”라며 새 출발을 맞는 임직원 자녀들을 응원했다.

LG CNS의 초등학교 입학자녀 축하선물은 2008년에 시작, 올해로 다섯 번째이다. 이번 이벤트는 “가정이 행복해야 회사 생활에서도 최고의 성과를 낼 수 있다”는 평소 김대훈 사장의 지론인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이다.

이번 이벤트를 통해 선물을 받은 임직원들은 김대훈 사장의 블로그에 감사의 글을 올리기도 했다.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딸의 선물을 받은 손경배 과장은 “선물 상자를 하나씩 열어보며 아이가 무척 좋아했다”며, “특히 사장 아저씨가 보내주신 카드는 온 가족이 웃으면서 즐거워했다”고 전했다.

LG CNS는 이 밖에도 다양한 복지시설과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가족친화경영’ 프로그램들을 구상하고 실천해 나가고 있다.

LG CNS는 2005년부터 사내 보육시설인 LG CNS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으며, 미취학 자녀를 둔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문화공연, 육아교육, 가족체험여행 등 다양한 육아프로그램을 지원하는 ‘토털 육아지원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그 밖에도 2006년부터는 전문 심리상담사가 직원들과 가족들의 정신건강을 관리해 주는 심리상담실 ‘마음쉼터’를 운영하고 있다. 스트레스 관리에 특화해 운영 중인 ‘스트레스관리실’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LG CNS 개요
LG CNS는 고객의 모든 IT문제에 대해 컨설팅부터 시스템 구축, 운영까지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종합 IT서비스 회사이다. 2009년 2조5,268억원의 매출과 1,600억 원의 경상이익을 올렸으며, 전문컨설턴트 등 7천여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lgcns.com

LG CNS 언론홍보팀
김종욱 과장
02-6363-5031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