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더존비즈온,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모델 개발 박차

한진그룹 유니컨버스와 MOU…클라우드 플랫폼, 전자결재 솔루션 등 협력

2012-03-02 16:45 | 더존비즈온
  • 2일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과 유니컨버스(대표 조원태)가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모델 개발을 위한 사업 제휴식을 가진 가운데, 더존비즈온 이중현 부사장(사진 오른쪽)과 유니컨버스 이우석 상무(사진 왼쪽)가 양해각서를 교환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3월 02일 -- 국내 기업정보화를 선도하는 IT 전문기업 (주)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2일 한진그룹 계열의 IT업체인 유니컨버스(주)(대표 조원태)와 ‘기업 전용 클라우드 서비스 구축 및 솔루션 개발’을 위한 사업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기업의 비즈니스 환경을 클라우드 기반의 미래형 업무 환경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가는 것이 핵심으로, 클라우드 플랫폼 연계 개발과 차세대 그룹웨어 도입을 통한 신 비즈니스 모델 발굴이 주 사업내용이 될 전망이다.

이를 계기로 더존비즈온의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에 최적화된 IT인프라와 솔루션이 유니컨버스의 통합커뮤니케이션(UC : Unified Communication) 분야에서의 기술 역량과 만나면서 시장 니즈에 부합하는 클라우드 업무환경 개발 및 구축 사업 전개가 가능해졌다는 평가다.

더존비즈온은 우선 유니컨버스를 대상으로 서버 및 데스크탑 가상화를 동시에 진행해 클라우드 도입 효과를 극대화 한다. 이어 SaaS(서비스로서의 소프트웨어) 기반 전자결재 서비스 구축을 위해 더존비즈온의 차세대 그룹웨어인 ‘BIZBOX Next’를 활용하는 등 양사의 비즈니스 역량을 매칭한 사업을 다각도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유니컨버스가 새롭게 시작한 구글 앱스 사업의 확대를 위해 클라우드 서비스 개발 공동 프로젝트 팀을 구성하기로 했다. 구글 앱 엔진을 이용한 전자결재 및 협업 솔루션을 공동으로 개발해 기업의 솔루션 통합을 통한 업무 효율성 증진을 꾀한다는 계획이다.

조원태 유니컨버스 대표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간의 비즈니스 릴레이션십을 강화해 유니컨버스를 클라우드 전문기업으로 성장시키는 한편, 한국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기업고객에게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용우 더존비즈온 회장은 “기업 전용 클라우드 서비스와 솔루션은 더존비즈온이 오랫동안 준비해 온 시장선도 분야”라며 “향후 더존의 IT 시설 인프라인 공인전자문서보관소와 IDC(인터넷 데이터센터) 등 D-클라우드 센터를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상호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더존비즈온 개요
더존은 기업의 정보화에 필요한 각종 Solution과 Service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대표 IT 기업으로 고객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해 왔다. 더존은 회계프로그램뿐 아니라 ERP, 그룹웨어, 정보보호, 전자세금계산서, 클라우드 팩스 등 기업 정보화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시장 점유율 1위, 보급률 1위의 기업이다. 특히 지난 2011년 더존IT그룹 강촌캠퍼스로 본사를 이전하며 클라우드 사업을 위한 핵심 거점 ‘D-클라우드 센터’를 구축하고 클라우드 플랫폼, 모바일 오피스, 전자금융, 전자문서(공인전자문서센터, 공인전자문서중계자), IDC(인터넷 데이터센터) 등 클라우드(Cloud Computing)와 연계된 다양한 미래형 서비스 모델을 선보이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더존비즈온 (코스피: 012510)

더존비즈온 MS부문
홍보팀 박경택 차장
02-6233-0130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