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여성가족부, 장애 아동·청소년 성보호 및 예방교육 활성화

출처: 여성가족부
2012-04-18 08:37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18일 -- 여성가족부(장관 김금래)는 전국 청소년성문화센터 42개소의 2012년 성교육 추진 시 장애아동·청소년을 우선 교육대상으로 지정하여 장애인시설 및 특수학교, 통합학교 학생 등 연인원 35,000명에게 성교육을 실시한다.

장애아동·청소년 성보호 예방교육은 도가니사건과 지난해 대전 지적장애 여학생에 대한 집단성폭력 사건과 같이 장애아동·청소년 대상 성폭력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등 예방교육의 필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실시된다.

특히, 제32회 장애인의 날(4.20)을 맞이하여 4월 20일부터 27일까지 17개 청소년성문화센터 주관으로 장애아동·청소년 600명에게 찾아가는 특별 성교육을 실시한다.

한편, 여성가족부는 장애아동·청소년에게 시각·청각·지적장애 등 장애유형별 맞춤형 매뉴얼을 개발하여 성인권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 교육은 성교육과 성폭력·성희롱 등 폭력예방교육을 통합한 것으로서 장애 아동·청소년이 위기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요령과 의사표현능력을 향상시켜 줌으로써 장애 아동·청소년들의 성범죄 예방능력을 높이려고 실시한다.

 * ‘12년도 하반기에 7개 시·도에서 시범운영 실시예정임

또한 각 기관별로 다양하게 진행되어 온 장애·비장애 통합학교의 초등 및 중학생 대상 성교육 프로그램을 표준화하여 교사, 학부모 및 학생을 대상으로 예방교육을 강화할 예정이다.

여성가족부 강정민 아동청소년성보호과장은 “그동안 장애인은 생활여건상의 한계로 적절한 성(性) 표현을 배울 수 있는 학습의 기회가 부족하여 성폭력 가해·피해자가 되는 경우가 적지 않아, 청소년성문화센터의 장애·비장애통합 성교육을 통해 신체성장에 따른 자연스러운 성(性) 발달과정을 누구나 이해하고 장애인의 성행동 특성을 편견 없이 받아들일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여성가족부 개요
여성정책과 가족정책을 전담하는 정부 부처로 2001년에 설립됐다. 주요업무는 여성정책 기획 및 종합,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 정책의 성별 영향 분석 평가, 가족폭력 성폭력 예방 및 피해자 보호, 여성 인력의 개발과 활용, 성 매매 방지 및 피해자 보호, 여성단체 및 국제기구와 협력 등이다. 기획조정실, 여성정책국, 청소년가족정책실, 권익증진국으로 구성되어 있다.

언론 연락처

여성가족부
아동청소년성보호과
주무관 정미정
2075-877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여성가족부
아동청소년성보호과
주무관 정미정
2075-8776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