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키닷컴 Logo
2012-04-18 10:27
포털 총선 섹션, 여성 방문자는 없었다
  • - 네이버, 다음 총선 섹션의 여성 방문자 비율 20% 초반 (포털 전체에 비해 10%p 낮아)
    - 18대에 비해 여성 당선자 수는 늘었지만, 온라인에 드러난 정치 관심도는 ‘글쎄’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18일 -- 4.11 총선 당일, 포털 총선 섹션의 성별 방문자 비율을 분석한 결과 남성과 여성의 차이가 매우 심하게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 기업 랭키닷컴에 따르면, 이 날 네이버 총선의 남성 비율은 76.4%, 여성 비율은 23.6%였고, 다음 총선은 남성 79.6%, 여성 20.4%를 기록했다. 랭키닷컴 문지은 팀장은 “4월 11일 사이트 전체의 남녀 비율을 보면 네이버가 62.5 : 37.5, 다음이 64.8 : 35.2로 나타났는데, 총선 섹션에서는 여성 방문자 비율이 10%p 이상 낮게 나타났다.”고 말했다.

19대 총선을 앞두고 각 포털 사이트에서는 후보자 정보나 관련 뉴스뿐 아니라 SNS 분석을 도입해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유권자들의 관심도와 여론을 분석하고 여기에 현란한 그래픽 효과를 적용해 이 전 보다 진일보 한 서비스를 제공했다. 하지만, 이번 조사 결과로 이조차 여성 방문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에는 역부족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당초 19대 총선은 스마트폰의 대중화와 SNS를 통한 선거운동 허용으로 젊은 층의 투표 참여가 그 어느 때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기대치에 미치지 못하는 투표율로 뿌리깊은 젊은 층의 정치 무관심과 SNS의 한계를 지적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랭키닷컴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랭키닷컴
조정은
02-330-8313
Email 보내기
http://www.rankey.com

19대 총선일, 포털총선 섹션 방문자 성별/연령별 분석 (사진제공: 랭키닷컴)
19대 총선일, 포털총선 섹션 방문자 성별/연령별 분석
(사진제공: 랭키닷컴)
300x263
480x421
1240x108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인터넷  정책/정부  정당/국회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