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포항시, 자전거이용 활성화로 녹색 푸른도시 조성한다

잔차Day 매달 22일은 자전거로 출퇴근하는 날
2014년까지 시내 출퇴근 가능한 자전거 도로 개설 완료

2012-04-18 16:34 | 포항시청
  • 잔차데이 선포식 CO2날리기 퍼포먼스 모습

포항--(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18일 -- 포항시는 18일 제4회 기후변화 주간(4.18~4.26)을 맞아 시청광장에서 잔차day선포식을 개최하고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앞장서기로 했다.

이날 박승호 포항시장을 비롯한 300여명의 직원들은 자전거로 출근한 후 시청광장에서 결의문낭독, CO2날려보내기 퍼포먼스 순으로 선포식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를 계기로 녹색성장, 에너지 절약, 환경오염과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자전거 이용에 공직자가 솔선수범할 것을 결의했다.

박승호 시장은 선포식에서 “친환경녹색도시를 만들기 위해 2014년까지 시내 어디에서나 출퇴근이 가능한 자전거 도로 개설을 완료하고 시민들이 더 많이 자전거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관련 프로그램도 활성화시키겠다”며 기후변화 주간 1주일동안 자전거 출퇴근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포항시는 쾌적하고 아름다운 녹색도시로의 비상을 위해 자생단체, 기업체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구하고 선진일류도시 포항건설 운동과 연계해 자전거 이용 활성화 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 매월 22일 하루만이라도 자전거를 이용하는 날인 잔차Day 선포를 통해 자전거활성화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1만인 자전거 출퇴근을 목표로 지속적인 시책을 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항시는 지난 2월부터 길거리와 아파트단지 등에 고장난 채 방치되어 있는 자전거를 기부받아 4월말까지 재활용 자전거 600대를 수리, 읍면동주민센터와 아파트 등에 비치하여 공공자전거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시청 개요
경북제1의 도시인 포항시는 우리나라 철강산업의 심장부로서 산업근대화를 견인해왔으며, 철강산업에 이은 첨단과학산업과 항만물류산업, 해양관광산업으로 재도약을 해나가고 있는 역동적인 도시이다.

보도자료 출처: 포항시청

포항시
홍보담당관실
보도담당
054-270-2332~5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