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삼성전자, 대형 상업용 디스플레이에서도 세계 1위

2011년 매출 기준 15.3% 점유율로 3년 연속 세계 1위 달성
선진국·성장시장 모두 1위…2위 업체와의 격차 지속 확대
차세대 디스플레이 SUR40, 동남아지역 출시하며 프리미엄 시장 공략

출처: 삼성전자 (코스피 005930)
2012-04-19 11:00
  • 삼성전자가 지난 4월 17일 싱가포르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SUR40'의 런칭행사를 열고 동남아 지역 공략에 나섰다.

  • 삼성전자가 지난 4월 17일 싱가포르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SUR40'의 런칭행사를 열고 동남아 지역 공략에 나섰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19일 -- 삼성전자의 ‘대형 상업용 디스플레이(LFD : Large Format Display)’가 3년 연속 세계시장을 석권했다.

LFD는 공항, 중앙통제실, 고급 레스토랑, 쇼핑몰 같은 건물 내외부에 설치돼 광고, 교통, 뉴스 등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대형 디스플레이다.

시장조사기관 ‘디스플레이서치(Display Search)’에 따르면, 삼성 전자의 대형 상업용 디스플레이는 2011년에 매출 기준 15.3%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여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으며, 특히 LCD 패널 기준으로는 19.2%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시장규모가 큰 선진국과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신흥 시장에서 모두 1위를 기록해 2012년 이후 실적 전망도 밝다.

또한, 삼성전자 대형 상업용 디스플레이는 2011년에 42% 성장하며 세계 대형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의 성장률 24%보다 2배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4월 17일부터 이틀간 싱가포르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마이크로소프트와 공동 개발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멀티 터치 테이블 디스플레이(SUR40)’의 런칭 행사를 열고 동남아지역 본격 출시를 알렸다.

SUR40은 40인치 풀HD LCD를 이용한 두께가 얇은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픽셀센스’ 기술이 탑재되어 카메라 없이도 스크린 상에 닿는 손가락, 물체를 동시에 50여 개 포인트까지 인식해 여러 사람이 공동 작업을 할 수 있다.

삼성전자의 SUR40은 ‘후지필름(FUJIFILM)’, ‘인더스트리얼 컬러(Industrial Color)’, ‘르 메티에르 드 보떼(Le Métier de Beauté)’ 등 전 세계 유명 소비자 브랜드와 기술업체들이 앞다퉈 도입하며 다양한 마케팅에 활용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디스플레이 전략마케팅팀 김정환 전무는 “싱가포르 SUR40 출시행사를 통해 기술력과 품질을 기본으로 한 혁신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기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을 선도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 개요
삼성전자는 반도체, 통신, 디지털 미디어와 디지털 컨버전스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리더로, 2016년 200조원의 매출과 28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전세계에서 9만6898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세계 51개국에 90개가 넘는 오피스를 열고 있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어플라이언스 부문, 디지털 미디어 부분, LCD부분, 반도체 부분, 통신 네트워크 부분 등 5개 부문으로 이루어져 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브랜드인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디지털 TV, 메모리 반도체, OLED, TFT-LCD 분야에서 세계 선두 주자이다.

언론 연락처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02-2255-820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02-2255-8208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