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바리락스, 2012 DIOPS 참가…편안하고 멋스러움으로 중·장년층 호응 얻어

바리락스, 다양한 라인업의 누진다초점렌즈 시리즈로 관람객 호응 얻어
2012 디옵스의 올해 안경 트렌드는 편안하고 멋스러운 멀티 아이템

출처: 에실로코리아
2012-04-20 09:48
  • 세계 1위 누진다초점렌즈 바리락스는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아시아 최대 안경전시회 제11회 대구국제안경전(이하 디옵스)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0일 -- 세계 1위 누진다초점렌즈 바리락스는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아시아 최대 안경전시회 제11회 대구국제안경전(이하 디옵스)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된 디옵스는 안경테 및 선글라스, 3D안경, 안경렌즈, 안광학기기 등 안경에 관련된 모든 것이 전시되며 1만 6천여명의 바이어가 참가하고 국내외 안경관련 우수 브랜드제품들이 소개 되어 아시아 TOP 국제 안경 전시회다운 면모를 뽐냈다.

세계 1위 누진다초점렌즈인 바리락스는 안경사와 40-50대 중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라인업의 누진다초점렌즈 시리즈를 소개하며 제품 홍보에 박차를 가했다. 전세계에서 4초마다 하나씩 판매되는 베스트셀러 바리락스 컴포트와 한국인만을 위해 개발된 바리락스 칸 시리즈를 비롯, 골프, 테니스 등 활동적인 야외활동에도 착용 가능한 데피니티 등은 중장년층에게 노안교정의 기능 뿐 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편리하게 착용할 수 있는 누진다초점렌즈로 관람객의 호응을 얻었다.

한편, 2012 디옵스의 주요 관심사였던 올해 안경 트렌드는 단연 기능적인 면과 패션이 결합된 편안하고 멋스러운 멀티 아이템이다. 안경렌즈의 경우, 바리락스, 니콘, 케미그라스 등 국내외 주요 브랜드들이 참가하여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과 시력에 맞는 다양한 라인의 우수한 제품과 패션아이템으로도 손색이 없는 변색렌즈 및 썬웨어 라인들을 선보여 안경렌즈 선택의 폭을 넓혔다. 안경테의 경우, 알록달록 원색의 색상이 주를 이루며 프레임의 디자인 또한 다양해져 패션아이템으로 활용 가능한 아이템으로 소비자의 눈길을 끌었다.

바리락스의 생산기업인 ㈜에실로코리아 크리스토프 비라드 대표는 “2012 디옵스에 참가해보니, 다양한 라인업의 우수한 제품들이 많이 출시되어 소비자의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며 “특히 중년층의 경우 점점 빨라지는 노안에 대비해 노안교정은 물론 패션아이템으로도 활용 가능한 제품에 대한 수요가 많음을 느낄 수 있어 제품개발 및 다양한 기능성 누진다초점렌즈의 홍보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에실로코리아 개요
㈜에실로코리아는 전 세계 광학 렌즈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에실로社의 한국 투자 법인으로 세계 최초로 누진다초점렌즈인 ‘바리락스(Varilux)’를 개발했다. 또한 세계적인 광학전문기업 일본 니콘사와의 기술 제휴를 통해 ‘니콘안경렌즈’를 국내시장에 독점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한편, 에실로社는 1849년 설립되어 전 세계 안경렌즈의 28%를 생산하며 세계 시장 1위의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가 선정한 혁신적인 기업 23위에 선정되었으며, 다보스 세계경제포럼에서는 지속가능 글로벌 100대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언론 연락처

홍보대행
피알원
이혜진 대리
02-6370-3378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