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고품격 수입차라도 ‘가솔린’ SUV중고차는 반값

출처: 카즈
2012-04-20 11:28
  • 중고차 전문업체 카즈가 진행중인 ‘수입 SUV 2천만원대 이하 특가전’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0일 -- 따스한 날씨와 함께 레저활동과 여행수요가 늘면서 주행능력 좋은 SUV가 주목 받고 있다.

또한 과거와는 달리 단순한 주행 차량을 넘어 뛰어난 성능과 다양한 매력을 어필하면서 더욱 많은 운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것. 하지만 이중에서도 외면 당하는 SUV가 있으니 수입SUV다.

국내의 경우 지속적인 고유가로 인해 연비효율이 좋은 디젤SUV의 장점은 부각되고 가솔린SUV는 장점보다는 디젤차량에 비해 떨어지는 연비효율이 부각되어 그 판매수가 적다. 중고차 시장에서도 마찬가지로 가솔린SUV 보다는 디젤SUV차량의 수요가 많아 상대적으로 가솔린SUV의 중고차 가격은 낮은 편이다. 하지만 수입 SUV의 경우 대다수가 가솔린 엔진을 사용하고 있는 것.

실제로 중고차 전문업체 카즈가 진행중인 ‘수입 SUV 2천만원대 이하 특가전’을 살펴보면, 가솔린엔진의 포드사 SUV(2006년식 이후 모델기준)중고차들의 평균잔존가치는 42.4%로 카즈에 등록된 디젤SUV 평균잔존가치 78%에 비해 현격히 떨어진다. 신차가는 비슷하더라도 가솔린엔진을 탑재한 차량은 연비 효율이 떨어지면서 수요가 줄고 이는 감가의 요인이 되는 것.

하지만 수입 가솔린 SUV의 경우 디젤모델에 비해 연비효율이 낮은 단점이 있는 반면 소음이 적고 부드러운 주행으로 높은 정숙성을 갖췄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차량상태가 아닌 수요에 따른 감가로 상태좋고 럭셔리한 수입 SUV 중고차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는 이점도 있다.

카즈 김민성 판매담당은 “주행거리가 비교적 짧고, 소음과 정숙성에 중점을 두는 운전자라면 디젤SUV보다 저렴한 수입 가솔린 SUV 중고차를 구입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전했다.

현재 카즈 ‘수입 SUV 특가전’에서는 2006년식 혼다 ‘CR-V 4WD’ 2.4 LX 중고차가격 1,190만원, 2009년식 지프 ‘컴패스’ 2.4 리미티드 1,330만원, 2008년식 포드 ‘이스케이프’ 2.3 XLT모델이 1,590만원에 판매되고 있다.

카즈 개요
카즈(Carz)는 중고차 정보제공사이트로 1999년 설립되어 지난 15년간 다양한 중고차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2001년 국내 최초로 텍스트 방식에서 이미지 스타일로 중고차정보 제공을 선도한 카즈는 ▲다양한 조건으로 손쉽게 중고차를 검색할 수 있는 '중고차 찾기' ▲신속하게 타던 내 차를 최고가에 팔 수 있는 '내차 팔기'▲동행서비스, 흥정서비스 등 중고차 구입을 도와주는 '남다른 고객센터' 서비스 등 일방적인 정보제공사이트에서 더 나아가 소통하는 중고차사이트를 지향하고 있다. 다양한 중고차 매물 정보는 물론 다년간 내차 판매 문의 1위의 위치를 유지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carz.co.kr
언론 연락처

카즈 홍보팀
02-2168-201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카즈 홍보팀
02-2168-2016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