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보건복지부,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촉진위원회’ 개최

’12년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촉진계획’ 확정, 전년 실적 대비 80.9% 증가
’11년도 구매실적은 2,358억 원으로 ’10년 대비 24.0% 증가

출처: 보건복지부
2012-04-23 18:01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3일 -- 보건복지부(장관 임채민)는 4월 23일(월) 14시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촉진위원회’를 개최하여 ‘2012년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촉진계획’을 확정했다.

금번 위원회에서 공공기관들은 지난해 구매 실적(2,358억 원) 대비 80.9% 증가한 4,267억 원을 금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에 사용하기로 의결하였다. 이는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특별법 시행령’에 따른 우선구매 의무구매비율 1%를 올해 공공기관 총 구매 예정액(42조 원)에 적용한 금액이다.

한편 2011년도 공공기관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실적을 종합한 결과 총 구매금액은 2,358억 원으로 2010년 실적(1,902억 원)보다 2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가기관·공기업 기관평가에의 실적 반영, 기관들의 우선구매 관련 자체시스템 개발, 공공기관 구매담당자 교육 등에 기인한 것으로 판단된다. 특히 2011년도에는 2010년도에 비해 평가대상기관이 대폭 확대된 공기업의 실적이 크게 증가하였다. 다만,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구매실적이 작년 대비 감소하여 향후 적극적인 우선구매 실적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으로 복지부는 ‘2012년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촉진계획’에 따라 공공기관의 계획 이행을 독려하고 중증장애인생산품 생산시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먼저 우선구매촉진제도의 관리 강화와 실효성 확보를 위해서는 공공기관의 실적자료에 대한 검사 강화와 검사 거부·방해 및 허위보고에 대한 과태료 부과 검토 등 우선구매 사후관리를 강화하고, 중증장애인생산품 홍보, 공공기관 구매담당자 대상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중증장애인생산품의 품질 개선과 생산시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품질인증 획득 지원, 제품포장 디자인 지원, 경영컨설팅 지원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가 중증장애인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및 사회통합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하고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개요
보건복지부는 보건 식품 의학 정책, 약학정책, 사회복지, 공적부조, 의료보험, 국민연금, 가정복지에 관한 업무를 관장하는 정부 부처이다. 기획조정실, 보건의료정책실, 사회복지정책실, 인구정책실 등 4개실이 있다. 산하기관으로 국립의료원, 질병관리본부, 국립정신병원, 국립소록도병원, 국립재활원, 국립결핵병원, 망향의 동산 관리소, 국립검역소 등이 있다.

웹사이트: http://www.mohw.go.kr
언론 연락처

보건복지부 장애인자립기반과
담당자 임아람
02-2023-866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보건복지부 장애인자립기반과
담당자 임아람
02-2023-8668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