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진에어, 제주-타이베이 정기편 신규 취항

2012-04-25 10:36
진에어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5일 -- 실용항공사 진에어(www.jinair.com, 1600-6200)는 오는 6월 6일(수)부터 자사의 10번째 국제선인 제주-타이베이 정기 노선을 주 4회 신규 취항하기로 하고 4월 25일(수)에 홈페이지를 통한 항공권 예매를 오픈했다.

진에어는 제주-타이베이 노선을 189석 규모의 B737-800 기종을 투입해 주 4회(수,목,토,일) 일정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모두 현지 시각 기준으로 LJ013편이 제주에서 오후 7시 40분에 출발해 타이베이에 오후 8시 50분에 도착하고 LJ014편이 타이베이에서 익일 아침 9시 45분에 출발해 제주에 오후 12시 45분에 도착하는 스케줄로 운항 예정이다.

운임은 취항일 당일 시점으로 15일 단기 체류 운임이 왕복 30만원(유류할증료 및 공항세 별도/이하 동일)이며 진에어 홈페이지의 특가제도인 슈퍼세이브 운임을 이용하면 왕복 최저 19만 9천원에도 예매가 가능하다.

여타 국내 항공사들이 인천 및 김포와 대만을 연결하는 항공편을 운영하는 것과 다르게, 진에어는 제주와 대만을 연결함으로써 국내 항공사들과 전혀 다른 시장을 창출할 계획이다. 여타 항공사들이 한국인 탑승객의 대만으로의 출국(Outbound)을 주요 수요로 하는 반면, 진에어는 제주에서 출발하기 때문에 한국인 탑승객의 아웃바운드 수요보다 대만 승객의 한국 입국(Inbound) 수요가 90% 이상 차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실제 진에어가 현재 운항 중인 제주-상해 노선의 경우 중국인의 제주 입국(Inbound) 수요가 해당 노선 탑승객의 9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특히 진에어는 제주-상해 노선과 이번 제주-타이베이 노선을 연계해 대만-제주-상해 연결 수요를 유치하는 등 기존 보유 노선과의 시너지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번 제주-타이베이 취항 계획 관련해 진에어 관계자는 “기존 제주-상해 노선과 같이 제주를 기점으로 하는 인바운드 수요 성격의 노선을 개설함으로써 한류 등 문화를 교류하는 기회를 확대할 뿐만 아니라 제주 관광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진에어 개요
대한항공 자회사로 프리미엄 실용 항공사로서 실용적인 가격으로 참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웹사이트: http://www.jinair.com

진에어
업지원팀
박정훈
02-3660-5815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