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4-25 11:01
대학생들이 생각하는 부자의 기준 ‘10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5일 -- 신한금융투자(www.shinhaninvest.com, 사장 강대석)는 4월9일부터 20일까지 서울 및 수도권 대학생 384명을 대상으로 자산관리와 관련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모바일 설문조사를 통해 진행된 이번 설문에서는 “당신이 생각하는 ‘부자’는 최소 얼마의 자산을 가진 사람인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 대학생의 33.9%(130명)가 “10억 이상”이라고 답했다. 이어 “30억 이상”이라는 답이 31.8%(122명)로2위를 차지해 요즘 대학생들의 ‘부자’의 기준은 최소 10억 이상임을 알 수 있었다.

대학생들의 실제 주식투자경험에 대한 질문에는 ‘투자경험없음’이 62.2%(239명)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였다. 그 뒤를 이은 대답은 ‘’50만원 이하’의 소액 투자였다. 이번 설문에 참여한 신한금융투자 대학생 서포터즈 3기 최창열(숭실대학교 4학년)은 “주식투자에 대한 관심은 많지만, 부모님 용돈으로 생활비를 마련하는 상황에서 주식투자를 위한 자본금 마련이 쉽지 않다.” 며 “주식투자에 대한 교육을 받을 기회가 있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또한 ‘내가 알고 있는 금융상품은 무엇인가?(복수응답)’라는 질문에는 ‘펀드(37.2%, 363명)’와 ‘CMA(30.3%, 296명)’두 가지 상품이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펀드와 CMA열풍 속에 두 가지 상품이 대중적이 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금융투자회사에 가장 바라는 것은?’이라는 질문에는 절반이 넘는 학생들이 ‘대학생에게 적합한 금융상품 출시(52.3%)’를 꼽아서 재테크에 대한 욕심을 엿볼 수 있었다.

신한금융투자 김성태 투자상품부장은 “대학시절은 재테크의 기초체력을 쌓는 시기인 만큼 경제신문을 꾸준히 읽으면 실물 경제를 더욱 생생하게 알 수 있다.” 며 “안정적인 펀드투자부터 시작하여 투자에 대한 감각을 익혀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한편, 이번 설문조사는 신한금융투자 대학생 서포터즈가 모바일 메신져를 통해서 실시했다.
  • 언론 연락처
  •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황지희
    02-3772-2590
    Email 보내기
신한금융투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신한금융투자
홍보실
황지희
02-3772-2590
Email 보내기
http://www.goodi.com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증권  교육  대학교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