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국지엠, 아동전문 복지기관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차량 기증 협약식 개최

2002년 회사 출범 이후 지난해까지 전국 사회복지 기관 및 시설에 총 206대 기증

2012-04-25 11:24
한국지엠 제공
  • 한국지엠은 25일, 한국지엠 부평본사 홍보관에서 세르지오 호샤(Sergio Rocha) 사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을 비롯, 최인범 대외정책본부 상임고문(사진 맨 오른쪽),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사진 맨 왼쪽)과 김성환(탤런트) 행복메신저(왼쪽에서 두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2년 차량기증사업 협약식을 갖고, 전국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총 35대의 차량을 전달하기로 했다.

  • 세르지오 호샤 한국지엠 사장(사진 왼쪽에서 네번째)과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은 25일, 한국지엠 부평본사 홍보관에서 2012년 차량기증사업 협약을 맺고, 전국 35개 사회복지기관과 시설에 차량을 기증하기로 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5일 --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의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마음재단)’이 아동전문 복지기관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협약을 맺고, 전국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차량을 전달한다.

한마음재단은25일, 한국지엠 부평본사 홍보관에서 세르지오 호샤(Sergio Rocha) 사장을 비롯,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과 김성환(탤런트) 행복메신저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2년 차량기증사업에 대한 협약을 맺고, 전국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에 총 35대의 차량을 전달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한마음재단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사회복지협의회 등과 함께 선정 위원회를 구성, 지난 2월 27일부터 3월 23일까지 총 530여 전국 사회복지기관과 시설로부터 신청서를 접수 받았으며, 이 가운데 ▲복지기관 및 시설의 신뢰성 ▲수혜 대상의 적절성 ▲ 차량 운영 프로그램 실현 가능성 ▲지원 필요성 등을 복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할 계획이다.

세르지오 호샤 사장은 “임직원들의 아름다운 기부금으로 마련한 차량을 주위에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사용하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며, “이번 전달 예정인 차량들이 올해에도 변함없이 필요로 하는 많은 이들의 아름다운 발이 되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호샤 사장은 “앞으로도 한국지엠과 전 임직원들은 시민기업으로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더욱 더 정진할 것”이라며, “차량 기증 외에도 다각도로 사회복지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제훈 회장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도 한국지엠 임직원들의 아름다운 정성과 사랑을 이어 받아 차량이 꼭 필요한 곳에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확대해 보다 밝고 건강한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지엠은 지난 2002년 회사 출범 이후 지속적으로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 등에 차량을 기증해 왔으며, 2011년까지 총 206대의 차량을 기증한 바 있다. 이외에도 의료 및 교육 사업, 복지시설 수리 및 물품 지원, 긴급 구호 자금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한국지엠

한국지엠
홍보실
02-776-0468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