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청 Logo
청주시, 어려움에 부닥친 위기 가구 긴급지원 대상 확대
청주--(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6일 -- 청주시(한범덕 시장)가 어려움에 부닥친 위기 가구를 위해 긴급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달부터 7억2500만원을 들여 주 소득자가 휴·폐업한 가구, 실직한 가구, 출소자까지 확대했다.

이번 긴급지원대상자 확대 방침은 동일상병에 대해 1년이 지나면 다시 지원할 수 있던 것을, 1회에 한하여 지원 종료로 변경함으로써 매년 반복되는 의료비 지원 방지와 경기불황에 따른 휴·폐업, 실직자 등이 증가함에 따라 생계비 등을 지원대상에 포함했다.

긴급지원 대상은 ▲갑작스러운 주 소득자의 사망, 가출, 행방불명, 구금시설 수용되는 등의 사유로 인한 생활곤란으로 가구 소득이 최저생계비 이하인 가구 ▲중한 질병, 부상을 당한 경우 ▲가구구성원으로부터 방임 또는 유기되거나 학대당한 경우 ▲가정폭력을 당하여 가구구성원과 함께 원만한 가정생활을 하기 곤란하여진 경우 ▲화재 등으로 인하여 거주하는 주택, 건물에서 생활하기 곤란하여진 경우, 단전 가구 ▲주 소득자의 이혼 ▲휴폐업, 실직, 출소 등으로 위기상황에 처한 생계가 어려운 가구 등으로 확대된 것이다.

지원에는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교육비, 연료비, 해산비, 장제비, 전기요금, 사회복지시설이용 지원 등이 있다.

지원대상 기준은 소득기준이 생계비 지원이 최저생계비(4인 가구 기준 149만원) 이하, 기타 지원은 최저생계비의 150%(4인 가구 기준 224만원) 이하, 재산기준은 8500만원, 재산금액 중 금융재산은 300만원 이하인 가구이다.

지원금액은 생계비(4인 기준) 100만9000원, 의료비 최고 300만원, 주거비(4인 기준) 36만5000원이며 기타 해산비, 장제비, 전기요금은 각각 50만원, 연료비는 8만3000원, 교육비는 초·중·고교생에 따라 최소 19만1200원에서부터 입학금, 수업료 등을 고려하여 차등 지원한다.

청주시는 올해 긴급지원 예산을 7억2500만원으로 확정해 지난해 예산보다 15% 증액된 9600만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시 서비스연계담당은 “위기에 처한 가구나 긴급지원 대상자는 보건복지콜센터(국번 없이 129)나 청주시 주민복지과(043-200-2519)로 신청하면 된다”며 “특히 이번 확대 지원키로 한 대상자들이 많은 지원 신청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언론 연락처
  • 청주시청 주민복지과
    서비스연계담당 전병문
    043-200-2511
청주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