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케이비앤씨 Logo
2012-04-26 09:32
유아용품, 감성지수 쑥쑥 키워주는 핑크컬러가 인기
성남--(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6일 -- 밝고 산뜻한 컬러는 유아에게 시각적인 흥미를 유발할 뿐 아니라 응용력과 창의력을 높여주고 사회성 발달에도 도움을 준다. 이 때문에 최근 스마트한 엄마들 사이에서는 남아와 여아의 성별에 관계없이 컬러풀한 제품들이 인기다. 특히 봄, 여름철을 맞아 사랑스러운 느낌의 핑크 컬러 유아용품들이 속속 출시되면서 대세로 자리잡고 있다.

네덜란드 유모차 브랜드 퀴니의 경우 디럭스급 유모차 ‘무드’의 핑크 컬러가 국내 론칭 되자마자 일시 품절 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은은한 광택이 있는 화이트 프레임에 핫 핑크가 세련되고 모던한 멋을 풍긴다. 또한 우아한 돔(dome) 형태의 캐노피와 인체공학적 곡선형 시트의 조화가 품격을 더해준다.

두께 3cm 이상 되는 무드의 메모리폼 쿠션 시트는 장시간 주행에도 안락함을 유지하고, 아이에게 전달되는 충격을 완벽하게 흡수해준다.

아이와의 교감이 가능한 마주보기 형태로 편리하게 전환되며, 정면 3단계, 대면 3단계로 정교한 각도 조절이 가능하다.

무드는 사용방법 또한 아주 편리하다. 자동으로 펼쳐질 뿐 아니라, 접을 때도 버튼 조작 한번으로 폴딩에서 고정까지 한번에 이루어지는 시스템이 적용돼 엄마가 아이를 안은 상태에서도 한 손으로 손쉽게 작동할 수 있다. 가격은 158만원.

최근 퀴니에서 새롭게 선보인 휴대형 유모차 ‘예츠’의 경우 핑크 컬러가 단연 돋보인다.

예츠는 생후 6개월부터 만 4세까지 사용할 수 있는 초경량 휴대형 유모차로, IXEF 프레임(일반적인 유모차의 알루미늄 프레임에 비해 가벼운 무게와 높은 강도를 가진 프레임)과 생활 방수 기능이 뛰어난 립스탑(Ripstop)소재의 시트커버, 인라인 스케이트 휠을 적용한 제품이다.

기내 반입이 가능할 만큼 작게 접히며, 한번의 클릭만으로 빠르고 간편하게 접고 펼 수 있다. 특히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캐링 스트랩을 이용해 유모차를 어깨에 멜 수 있다.

사용자의 편의를 고려해 뒷바퀴의 간격을 넓게 설계해 주행 중 발이 바퀴 부분에 닿는 불편함이 없앴다. 또한 유선형 핸들바로부터 앞쪽 휠까지 이어지는 활 모양 구조가 안정감 있게 균형을 잡아주어 최소한의 힘으로 편안한 주행이 가능하다. 예츠의 가격은 51만원.

맥시코시에서 새롭게 출시한 휴대형 유모차 ‘노아’ 역시 핑크 컬러 반응이 좋다.

세계 최초로 이지 트롤리 풀링 시스템을 적용해, 사용자가 여행용 트렁크를 끌고 다니듯이 유모차를 쉽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또 맥시코시 유모차만의 셀프 스탠딩 기능이 설계되어 보관하기 편리하다. 단 한번의 조작을 통해 유모차를 쉽고 빠르게 접고 펼 수 있으며 지퍼방식의 리클라이닝 시스템이 적용돼 신속하고 쉽게 등받이 각도를 150도까지 조절할 수 있다.

이 외에도 풍부한 감성과 올바른 지능 발달을 고려한 오픈 뷰 시트를 적용, 기존 유모차에 비해 폭이 넓고 등받이 깊이가 얕아 유모차에 앉아 있는 상태에서 좌우로 보다 넓은 시야 확보가 가능하다. 맥시코시 노아의 가격은 39만원이다.

블랙, 브라운 등이 주 컬러로 여겨졌던 카시트도 컬러 바람이 불고 있다.

네덜란드 브랜드 맥시코시가 그 대표주자. 맥시코의 아동용 카시트 페로픽스와 신생아때부터 만 4세까지 사용 가능한 오팔 카시트 등 2012년형 카시트들의 컬러가 화사해졌다.

맥시코시의 페로픽스는 아동용 카시트 중 유일하게 2단계 등받이 각도 조절이 가능한 제품으로, 잠든 아이의 목을 보호하고 편안한 자세를 유지시켜준다.

자동차의 에어백 시스템을 적용한 에어 프로텍터가 내장돼 있어 차량 충돌 시 연약한 아이의 머리에 가해지는 충격을 효과적으로 흡수해준다.

또한 페로픽스의 ISOFIX 첨단 고정 시스템은 카시트 장착 시 생길 수 있는 장착오류를 방지해주며, 차량벨트로만 고정할 때 발생되는 흔들림을 완전히 제거해준다. 페로픽스의 가격은 56만원이다.

최근 국내에 상륙한 글로벌 유아용품 브랜드 gb의 경우 컬러뿐만 아니라 개성 있는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각광받고 있다. gb에서 선보인 휴대형 유모차 티바(T-bar)는 일본 유명 디자이너가 유모차와 바이크 디자인을 믹스하여 만들어낸 작품이다. 일반 유모차와 달리 손잡이가 T자 형태로 되어 있어 여행용 가방처럼 끌고 다닐 수 있고 사용자의 신장에 따라 간편하게 손잡이의 높낮이를 조절할 수 있다.

티바는 한 손으로도 손쉽게 방향 전환할 수 있는 부드러운 핸들링이 특징이며 단 한번의 조작으로 유모차를 접고 펼 수 있어 편리하다. 티바 유모차의 가격은 44만원이다.
  • 언론 연락처
  • 와이케이비앤씨
    홍보팀
    황수진 과장
    070-7116-8053
    Email 보내기
와이케이비앤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와이케이비앤씨
홍보팀
황수진 과장
070-7116-8053
Email 보내기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퀴니의 무드/ 퀴니의 예츠/ 맥시코시 유모차 '노아'/ gb 카시트 '수리' / 맥시코시 카시트 '페로픽스' / gb 유모차 티바(T-bar) (사진제공: 와이케이비앤씨)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퀴니의 무드/ 퀴니의 예츠/ 맥시코시 유모차 '노아'/ gb 카시트 '수리' / 맥시코시 카시트 '페로픽스' / gb 유모차 티바(T-bar)
(사진제공: 와이케이비앤씨)
300x240
480x384
1201x96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라이프 스타일  생활용품  출산/육아  기타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