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쌍용차, 마힌드라 판매 네트워크 통해 남아공 본격 진출

2012-04-26 10:39
쌍용자동차 제공
  • 왼쪽부터 마힌드라 남아공지사 아쇼크 타쿠르 지사장, 쌍용자동차 최종식 부사장, 마힌드라 루즈베 이라니 기업전략 겸 최고브랜드책임자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6일 --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www.smotor.com)가 마힌드라와 함께 24일 남아프리카에서 ‘코란도C’와 ‘코란도스포츠’ 공식 론칭 행사를 갖고 남아프리카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6일 밝혔다.

남아공 요하네스버그에서 진행된 론칭 행사에는 쌍용자동차 영업부문장 최종식 부사장과 함께 마힌드라 남아공지사 아쇼크 타쿠르(Ashok Thakur) 지사장과 각 지역 딜러들이 참석했으며, 남아공 기자단을 대상으로 시승행사도 병행해 진행했다.

쌍용자동차의 이번 남아공 론칭 행사는 마힌드라와의 M&A 이후 지난해 9월 확정한 중장기 발전전략 실현을 위한 ‘마힌드라와의 시너지 극대화’ 일환으로, 쌍용자동차 제품들은 이달 말부터 마힌드라 남아공지사의 판매 네트워크를 통해 판매된다.

이를 위해 마힌드라 남아공지사는 쌍용자동차 전담직원들을 추가로 채용하고 마힌드라의 47개 딜러십 중 19곳을 쌍용자동차 전문 딜러십으로 재단장했으며, 올해 말까지 쌍용자동차 딜러십을 30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이를 통해 올해 1천 대를 시작으로 2016년까지 1만 대 규모로 물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이번 마힌드라와의 남아공시장 본격 진출은 아프리카 전역으로의 수출 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확보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남아공 시장을 중심으로 아프리카 지역으로의 판매물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아프리카에는 15개국 15개의 디스트리뷰터(판매 독점권을 갖는 전문 딜러)가 있으며, 2016년까지 23개국 23개로 늘려 1만 6천대까지 판매 물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쌍용자동차는 이번에 론칭 행사를 갖는 두 모델 외에 2013년까지 남아공 시장에 ‘렉스턴’, ‘로디우스’등 2개의 차종을 추가 투입할 계획이며, 2016년까지 총 7개의 모델을 선보여 판매 시장을 늘려 나갈 계획이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지난 1996년 남아공에 첫 진출한 뒤 8천여 대의 누적수출량을 기록하고 있으며, 지난해는 487대를 판매한 바 있다.

쌍용자동차 영업부문장 최종식 부사장은 “남아프리카는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으로 마힌드라와의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쌍용자동차 브랜드 위상을 제고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남아공을 교두보로 활용해 아프리카 전역으로의 판매물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쌍용자동차 개요
쌍용차는 1954년 하동환 제작소 설립 이후 자동차 생산 50여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쌍용자동차는 렉스턴II, 뉴렉스턴, 렉스턴, 카이런, 액티언, 액티언 스포츠, 무쏘, 무쏘 SUT, 코란도, 뉴체어맨, 로디우스 등을 생산/판매하고 있으며, 21세기 세계적인 자동차회사로 재도약 한다는 목표 하에 7천여 임직원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쌍용자동차 (코스피: 003620)
웹사이트: http://www.smotor.com

쌍용자동차
홍보팀
차장 차기웅
02-3469-2052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