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우건설, 새싹이 돋아나는 카탈로그 선보여

출처: 대우건설 (코스피 047040)
2012-04-26 10:57
  • 푸르지오 카탈로그 표지와 푸르지오 잎

  • 푸르지오 에코포트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6일 -- 대우건설(대표이사 서종욱)은 땅에 꽂으면 새싹이 자라나는 씨드스틱(seed stick) 카탈로그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 씨드스틱으로 제작된 ‘푸르지오 잎’을 표지에 꽂는 형태로 만들어 내방객들에게 배포

신규 제작되는 대우건설의 아파트 브랜드 ‘푸르지오’의 카탈로그는 씨앗이 붙어 있는 씨드스틱으로 제작된 ‘푸르지오 잎’을 표지에 꽂는 형태로 만들어지며, 푸르지오 잎을 땅에 꽂으면 레몬밤(lemon balm) 새싹이 자라나게 된다.

이 카탈로그는 27일 견본주택을 개관하는 시흥 6차 푸르지오 1단지와 충주 푸르지오부터 적용되어 내방객들에게 배포된다.

또한, 씨드스틱을 꽂아 식물을 기를 수 있는 에코포트도 함께 선보인다. 에코포트는 생분해되는 소재로 만들어져 분갈이 시에 화분 통째로 옮겨 심으면 되는 친환경 화분으로 계약자에 한해서 제공된다.

- 친환경 재질과 공법으로 제작되어 아파트 카탈로그 최초 ‘FSC’인증마크 획득

이 카탈로그는 국내 건설업계에서 최초로 국제기구가 인증한 친환경 재질과 공법으로 제작된다.세계산림관리협의회(FSC, Forest Stewardship Council)가 인증한 원료와 공정으로 만들어지며, 이에 따라 국내 건설업계에서 처음으로 카탈로그에 FSC 인증마크가 들어가게 된다.

세계산림관리협의회(FSC)인증은 1993년에 설립된 국제 비정부 기구인 산림협의회가 산림훼손 및 지구 환경파괴를 막고 지속가능한 산림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한 제도로, 국제 기준에 맞게 잘 관리된 산림을 공인된 방법에 따라 벌목한 목재를 이용해 종이를 제조하고 이를 가공, 유통, 판매하는 전 과정을 평가하여 인증 여부를 결정한다.

대우건설 측은 “제작비가 많이 들더라도 자연을 생각하는 푸르지오 브랜드 가치에 맞춰 친환경 카탈로그를 제작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모든 푸르지오 광고제작물의 친환경화를 단계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1994년 국내 최초로 아파트에 친환경 개념을 도입해 친환경, 건강아파트 건설에 앞장서온 대우건설은 업계 최초로 카탈로그에 친환경 인증을 받음으로써 친환경 선도 업체의 이미지를 이어가고 있다.

언론 연락처

대우건설
문화홍보팀
민대원
02-2288-5746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