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 Logo
2012-04-29 11:47
다문화 아동 60명, CJ나눔재단과 함께 남산으로 ‘봄소풍’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9일 -- CJ나눔재단이 가정의 달과 어린이날을 맞아 다문화 아동 60여명을 초청해 봄소풍을 간다.
 
이번 행사는 다문화 이해교육, 다문화 캠프 등 CJ나눔재단이 그 동안 지속적으로 벌여온 다문화 아동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CJ의 이 같은 다문화 지원 활동은 ‘소외된 계층에 대한 교육지원’을 강조해 온 CJ 이재현 회장의 철학이 반영된 것이기도 하다.

CJ나눔재단은 다음달 3일 서울 구로구 오류동 소재 지구촌학교 (사립대안초등학교) 학생들을 초청, 서울 남산 N서울타워와 청와대 사랑채를 방문한다고 29일 밝혔다.
 
다문화 아동 60여명과 교사 10여명이 참여하는 이날 소풍 일정은 남산 N서울타워 ‘하늘우체국’ 관광코스로 시작된다. 서울시내가 한 눈에 내려다보이는 전망대를 둘러본 뒤 부모님에게 감사의 엽서를 쓰는 순서가 마련돼 있다. 소풍단은 이어 비빔밥 점심을 먹은 뒤 청와대 사랑채로 이동해 대한민국관, 서울관, 글로벌리더십관 등을 둘러보며 한국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힌다.
 
이번 봄소풍 행사는 CJ나눔재단이 지난 2009년부터 본격화한 다문화 아동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되었다. 전국 지역아동센터 기반의 교육지원 사업을 펴고 있는 CJ나눔재단은 현재 다문화 이해 교육 프로그램(‘Be A World Citizen’)과 다문화 캠프(여름방학과 겨울방학 두 차례)를 통해 다문화 아동과 가정을 후원하고 있으며 비정기적으로 다문화아동 초청 영화관람, 소풍 등의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CJ나눔재단 관계자는 “전국 3,600개 회원 공부방 내 다문화 아동 비율은 약 5%로 추정되며 2016년에는 이 비율이 10%로 늘어날 전망”이라며 “우리 사회의 일원인 다문화 아동이 편견이나 차별을 받지 않도록 기업이 할 수 있는 일을 계속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구촌학교는 사립대안초등학교(다문화학교)로 ‘모든 사람은 인종과 국가를 초월하여 존엄성을 갖는다’는 가치 아래 총 6개 학급 90명 (초등학교 1-6학년)의 다문화 아이들이 공부하고 있다. 재학생 부모들의 국적은 중국, 한국, 필리핀, 베트남, 몽골, 가나, 모로코 등으로 다양하다.
CJ그룹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CJ그룹 홍보실
이상주
Email 보내기
http://www.cj.net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사회  복지  사회공헌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