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4-29 14:58
릴레이 명품공연 광주에서 만난다
  • - ‘페스티벌 오!광주-브랜드공연축제’ 5월1일 티켓 오픈
    - 6월 23일부터 국립발레단·안은미무용단 등 8개 작품
광주--(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29일 -- 시민들의 문화 갈증을 풀어줄 릴레이 명품 공연이 오는 6月 시작된다.

광주시는 광주문화재단과 함께 오는 6월 23일부터 7월 21일까지 한달간 빛고을시민문화관과 광주문화예술회관에서 ‘페스티벌 오!광주-브랜드공연축제′를 열기로 하고, 다음달 1일부터 티켓 판매에 들어간다.

이번 축제는 국외초청 1작품, 타지역 브랜드 3작품, 광주지역 브랜드 3작품, 총체극 ‘임을 위한 행진곡’ 등 총 8개 작품이 참여해 명품 브랜드공연의 진수를 선보인다.

이와 함께 각 공연의 1회차 공연 1시간 전에는 공연장 로비에서 지역 예술단체가 출연하는 부대행사가 펼쳐져 축제의 흥을 돋을 예정이다.

오프닝 무대는 뉴욕에서 왕성하게 활동 중인 광주출신 김영순 예술감독의 ‘화이트 웨이브’가 화려하게 장식한다. 덤보 댄스 페스티벌 등 3개의 댄스 페스티벌을 개최하는 등 뉴욕 무용계의 중심 인물로 부상한 김영순 무용단 ‘화이트웨이브’는 섬세한 몸짓으로 물의 흐름을 표현하는 환상적인 무대를 연출한다.

국립발레단 ‘백조의 호수’는 우리나라 최고 기량의 무용수들이 클래식 발레의 진수를 보여주고, 중앙국악관현악단의 ‘춤추는 관현악’은 민요선율에 강한 비트와 사운드를 덧붙여 우리 전통 음악의 무한한 변신가능성을 선보인다.

지난해 에든버러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되어 극찬을 받은 안은미 무용단의 ‘심포카 프린세스 바리’는 독창적인 음악과 춤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에서 꾸준히 사랑 받아온 브랜드 공연들도 보다 큰 감동의 무대를 준비 중이다. 지난해 브랜드공연축제에서 열광적인 환호를 받은 타악그룹 얼쑤의 업그레이드 버전의 ‘인수화풍’, 서민들의 고달픈 일상과 희망을 간이역을 배경으로 펼쳐 보이는 푸른연극마을의 ‘사평역’ 웃음과 눈물 속에 5·18 정신을 녹여낸 놀이패 신명의 ‘언젠가 봄날에’가 시민들을 기다리고 있다.

국립발레단 ‘백조의 호수’를 제외한 7개작품 모두 R석 20,000원, S석 15,000원, A석 10,000원이며, 인터파크(http://ticket.interpark.com)를 통하여 구매할 수 있다.

6월 10일까지 사전 예매하면 20%할인된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으며, 단체 20인이상 20%, 50인이상 단체 구입은 30% 할인해 준다.
 
특히 공연 마니아를 위한 7개공연 관람용 사전 프리패스카드는 6만원에 구입할 수 있고, 국가 유공자와 장애인은 동반자까지 50%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별도로 사랑 티켓 회원에 가입하면 최고 7,000원을 지원받고, 4인 가족 관람시 1명은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티켓문의:670-7465
  • 언론 연락처
  • 광주광역시 문화수도예술과
    사무관 김인천
    062-613-3430
광주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광주광역시 문화수도예술과
사무관 김인천
062-613-3430
http://www.gwangju.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공연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행사  광주/전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