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에이텐코리아, 지사 설립 5주년 기념 미니 세미나 성황리 개최

일반인 50명 참석…’KVM을 알자’ 주제로 진행
KVM 스위치 및 비디오 솔루션 인식 대중화 기여

2012-04-30 10:09 | 에이텐 코리아
  • KVM 솔루션 전문기업 에이텐코리아(대표 첸순청, www.aten.co.kr )가 한국지사 설립 5주년 기념 미니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대만--(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30일 -- KVM 솔루션 전문기업 에이텐코리아(대표 첸순청, www.aten.co.kr )가 한국지사 설립 5주년 기념 미니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미니 세미나는 지난 28일(토) 갑을그레이트밸리에서 일반인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KVM을 알자(What is KVM Swich)’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에이텐코리아는 이 자리에서 일반인들도 KVM에 대해 이해하고 인식을 높일 수 있도록 KVM 스위치의 정의를 설명하고 사용법 및 장점을 소개했다.

또한 자사의 비디오 솔루션 ‘VanCryst(밴크리스트)’의 다양한 활용사례를 보여주며 서점, 병원, 지하철 등에서 폭넓게 사용되고 있는 비디오 솔루션에 대해서도 알기 쉽게 설명했다.

에이텐코리아 미니 세미나 참석자 전원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이 증정됐으며, 퀴즈를 통해 선정된 에이텐 지식인에게는 영화예매권 등의 상품이 추가로 주어졌다.

특히 퀴즈 코너는 KVM 스위치에 대한 쉬운 문제로 구성돼 참가자들이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한 참석자는 “회사에서 미처 하지 못한 잔업을 집에서 처리해야 할 때가 많은데 KVM 스위치 기반의 시스템이 갖춰지면 장소의 제약 없이 업무를 처리할 수 있어 효율적일 것 같다”고 관심을 보이는 한편 “VanCryst(밴크리스트) 등의 비디오 솔루션 제품들이 우리가 쉽게 지나치고 사용하는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다는 것을 새롭게 알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니 세미나 종료 후 온라인 후기 이벤트도 진행되고 있다.

추첨을 통해 선정된 우수 후기 당첨자에게는 총 30만 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과 기념 텀블러 등의 경품이 증정된다.

후기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식 블로그( www.atenkorea.com )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에이텐코리아 측은 “이번 에이텐 한국지사 설립 5주년 기념 미니 세미나는 일반인들도 KVM 스위치에 대해 알 수 있도록 대중적인 내용으로 준비했다”며 “향후에도 누구나 KVM 스위치에 쉽게 접근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에이텐코리아는 전세계의 디지털 정보를 공유·연결·전환해 주는 선도적인 제조회사다. 에이텐 제품과 솔루션은 수백대부터 소수의 컴퓨터 및 서버, 기타 네트워크 장치를 모니터링하고 관리할 수 있으며, 동시에 회사의 각종 관리 비용(하드웨어, 에너지 공간 보안, 인력 등)을 크게 절감할 수 있다.

에이텐 코리아 개요
ATEN International Co. Ltd. 은 IT분야의 컴퓨터간 통신 환경 솔루션 개발 전문 업체입니다. 1979년에 설립된 ATEN은 오늘날 KVM 스위치 개발의 주역인 세계적인 제조업체 입니다. ATEN 연구소에서의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수많은 특허 출원과 정교한 ASIC이 개발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으며, 이로 인해 ATEN의 수많은 제품들은 기본단계에서부터 기업 시장에 적합한 완성된 KVM 솔루션으로 탄생하였습니다. ATEN International Co., Ltd은 대만, 중국, 일본, 미국, 영국, 한국 등 세계 여러 나라에 지사를 두고 있으며 그 중 ATEN의 한국 지사인 한국 에이텐은 2007년 새롭게 설립되어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더 자세한 정보는 한국 에이텐 홈페이지(http://www.aten.co.kr)을 참조하시면 됩니다.

보도자료 출처: 에이텐 코리아
웹사이트: http://www.aten.co.kr

에이텐코리아
안강미 과장
02-467-6789(ext 110)
Email 보내기

홍보대행
오감인터렉티브
이미선 팀장
010-6231-3813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