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 Logo
2012-04-30 16:43
5월 어린이 교통사고 최다 발생, 어린이 보행안전에 각별한 주의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30일 --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주상용)에서는 어린이날이 있는 5월을 맞이하여 최근 3년간 어린이 교통사고 특성을 분석하여 발표했다.

최근 3년간 발생한 어린이(12세이하) 교통사고는 총 42,398건으로 342명이 사망하고, 51,871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날’을 비롯하여 어린이를 동반한 행사나 소풍 등 야외활동이 많은 5월은 연중 어린이 교통사고가 가장 많은 달(4,475건)로 나타났다. 5월 중에서도 어린이날인 5일(194건)이 가장 많은 것으로 분석되어 어린이날 어린이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시간대별로는 오후 4시~6시 사이에 8,855건이 발생하여 가장 많았고, 어린이 사망자는 오후 2시~4시가 78명으로 가장 많았다. 오후 2시부터 저녁 8시까지는 어린이 교통사고의 56.1%, 어린이 사망자의 55.8%가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 교통사고를 발생시킨 가해운전자의 법규위반사항을 보면, 안전운전의무불이행이 24,798건(58.5%)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신호위반(4,837건), 보행자보호의무위반(3,567건), 안전거리미확보(2,642건) 순으로 나타났다.

어린이 교통사고 사상자의 사고 시 상태를 살펴보면, 사망자는 보행 중 사망한 어린이가 62.0%(212명)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부상자는 자동차 승차 중이었던 어린이가 52.0%(26,973명)로 가장 많았다.

보행 중 교통사고로 사망한 어린이 212명을 학년별로 구분해보면, 취학전 아동이 77명(36.3%), 초등학교 저학년(1~3학년) 91명(42.9%), 초등학교 고학년(4~6학년) 40명(18.9%)으로 초등학교 저학년 이하 어린이의 보행 사망자 비율이 약 80%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되어 초등학교 저학년이하 어린이 보행 교통안전에 많은 관심과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종합분석센터 김태정 통합DB처장은 “집중력과 판단력이 약한 어린이들은 도로상에서 항상 주의와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대상이다. 5월은 어린이들의 활동이 많은 시기로 어린이들이 많이 찾는 놀이동산이나 행사장 주변에서는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며, 차량 승·하차시 안전사고의 위험성이 높은 만큼 이 부분에 대한 주의도 필요하다”며 안전운전을 당부했다.
  • 언론 연락처
  •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종합분석센터
    02-2230-6485
도로교통공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종합분석센터
02-2230-6485
http://www.koroad.or.kr

최근 3년간 어린이 교통사고 특성 분석 (사진제공: 도로교통공단)
최근 3년간 어린이 교통사고 특성 분석
(사진제공: 도로교통공단)
188x300
301x480
655x1046
  • 최근 3년간 어린이 교통사고 특성 분석 (사진제공: 도로교통공단)
  • 최근 3년간 어린이 교통사고 특성 분석 (사진제공: 도로교통공단)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물류/교통  교통  정책/정부  정부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