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북도, 초대 문화콘텐츠진흥원장에 김준한씨 임명

2012-04-30 17:13
경상북도청 제공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4월 30일 -- 경상북도는 2012. 4.30 경북도 문화산업의 핵심 전략기획 중추기능을 맡을 (재)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 초대원장으로 김준한씨를 임명했다. 임기는 5월 1일부터 3년간이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이 자리에서 “21세기, 문화가 경제를 선도하는 시대를 맞아 소득 3만불을 넘으려면 문화콘텐츠에 답이 있다”고 강조하면서 “우리 도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많은 문화재 그리고 경북의 혼이 서린 풍부한 문화콘텐츠에 문화의 옷을 입혀 21세기 감성중심의 드림소사이어티 시대를 리드해 달라”고 힘찬 첫 발을 내딛는 진흥원의 역할을 당부했다.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은 민선 2기 경북 도정의 핵심 아젠다인 ‘일자리 창출’과 ‘문화도정 구현’의 허브기관으로 자리매김 하고자 다음과 같은 주된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고 밝혔다.

초대 진흥원장으로 오늘 취임하게 된 김준한 원장은 “경북도가 비록 후발 문화콘텐츠 기관으로 출범하지만, 전통 문화콘텐츠의 재발견과 산업화 가능성을 입증하여 타 지역과 차별성 있는 지역문화 콘텐츠산업 진흥과 지원 그리고 창작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또한, 23개 시군의 문화산업 특성에 맞춰 균형발전을 위한 경북 문화산업 중장기 계획을 수립하여 문화콘텐츠 창작발전소로써 연구기능을 수행하는 한편, 나아가 명실상부한 ‘글로벌 경북문화 르네상스’를 열어 가겠다”는 큰 포부를 밝혔다.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은 안동시 동부동 123-1(구, 안동문화회관)에 총사업비 194억원(국비 77, 도비 38, 안동시비 79)으로 지하1층, 지상6층으로 창조아트홀, 첨단강의실, 창조라카비움, 제작 스튜디오, 사무실, 기업체 유치공간을 두고 있으며, 오는 9월초 개원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 진행 중에 있다.

경상북도청 개요
경상북도청은 272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06년 7월부터 시민의 선거를 통해 당선된 김관용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도청이전 신도시 명품화 프로젝트, 한반도 역사·문화산업 네트워크 구축, 동해안 원자력 클러스터 조성, FTA대응 농어업 경쟁력 강화, 백두대간·낙동정맥 힐링벨트 조성, IT 융복합 신산업벨트 조성, 초광역 SOC 도로·철도망 구축, 동해안 첨단과학 그린에너지 거점 조성, UN과 함께하는 새마을운동 세계화, 민족의 섬 울릉도·독도를 2014년 10대 전략 프로젝트로 삼고 있다.

경상북도청 문화관광체육국
문화예술과 박용철
054-841-145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