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KERI, 배전급 3상 합성투입시험설비 개발 완료

대용량 차단기 모든 시험 전용설비 구축 완료, 7월부터 상용운전
STL 정회원 자격 걸맞는 고품질 대전력시험 서비스 제공

2012-05-03 10:02
한국전기연구원 제공
  • 한국전기연구원(KERI) 박병락 선임시험본부장(우측 상단 3번째)를 비롯한 대전력평가본부 직원들이 배전급 3상 합성투입시험설비 개발을 완료하고 설비와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 이번에 개발돼 시험운전을 마친 배전급 3상 합성투입시험설비.

창원--(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3일 -- 한국전기연구원(KERI·원장 김호용 www.keri.re.kr)은 기본과제의 일환으로 수행한 배전급 차단기의 3상 합성투입시험 기술사업(과제책임자: 박병락 선임시험본부장)을 모두 완료하고 2012년 4월 시운전을 완료했다.

IEC(Internaltional Electrotechnical Commission)의 차단기 규격(IEC62271-100)에 따르면 3상 일괄형 차단기의 경우 100% 전류시험은 3상시험으로 실시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한국전기연구원(이하 ‘KERI’)의 직접시험용량을 초과하는 배전급 차단기의 경우 지금까지 초고압합성시험설비를 이용하여 합성투입시험을 실시하였으나 진공차단기를 주로 사용하는 배전급차단기의 특성상 시험회로 설정에 어려움이 많아 배전급 차단기 합성투입시험을 위한 전용설비 구축이 요구되어 왔다.

이에 지난 2011년 1월부터 배전급 3상 합성투입시험기술 개발사업을 시작하여 2012년 4월 시운전을 완료하였으며, 대전력평가1실의 연차정기점검 완료 후 7월부터 상용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KERI는 이번 배전급 3상 합성투입시험기술 개발과제를 통해 3상 합성투입시험회로 설계 및 모의시험을 수행함으로써 3상합성투입시험 회로를 개발했으며, 시험에 필요한 시험설비의 설계, 제작 및 설치를 자체기술로 완성했다. 특히 지금까지 해외에서 수입하여 운영한 고가의 합성투입시험용 고속 플라즈마 갭스위치, 갭스위치용 시동장치 및 제어장치 등 모든 설비를 국산화하여 KERI의 대전력시험 설비, 운영, 서비스 기술이 한층 제고됐으며, 대전력시험분야에서의 국가 경쟁력도 높아지게 됐다. 또한 KERI의 기존 설비와 더불어 활용도를 극대화함으로써 배전급뿐만 아니라 송전급 차단기의 개발기간 단축 및 개발비용 절약이 가능해지게 돼 치열한 경쟁이 전개되고 있는 세계 중전기기 시장에서 중전기기 제작업체의 졍쟁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KERI는 이번 사업을 성공리에 마침으로써 대용량 배전급 차단기의 직접시험, 합성차단시험, 합성투입시험 등 모든 시험에 대한 전용설비를 갖추게 됐다. 이를 통해 배전급뿐만 아니라 초고압시험물량 적체현상을 해소하고 시험품질을 향상시켜 세계 최고의 위상을 갖고 있는 단락시험협의체(STL, Short-circuit Test Liaison)의 정회원 자격에 적합한 고품질의 대전력시험 서비스가 가능해지게 됐으며, 명실상부한 세계 최고 수준의 단락시험기관의 면모를 갖추게 되었다.

한국전기연구원 개요
1976년 전기기기시험연구소라는 이름으로 처음 설립된 한국전기연구원(KERI)은 경남 창원에 본원을, 경기도 의왕과 안산에 분원을 두고 있는 전기전문 출연연구기관이다. 4년 연속 기관평가 ‘우수 출연연구기관’, 2년 연속 혁신평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과학기술 분야 대표 출연연구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전력통신시스템, 발전소계측제어시스템, 초고압 차단기 및 개폐기, 전력변환장치, 고효율 고속전동기, 고온초전도 기기 및 케이블, 리튬2차전지, 전력용 반도체, 의료영상진단기기 등 전통적인 전기기술을 포함한 기초원천 기술에서 부터 반도체 및 영상의료기술에 이르는 첨단융합기술까지 다양한 연구개발 성과를 통해 국가 경제발전과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해오고 있다. 또한 전력기기에 대한 성능평가를 수행하는 시험인증 분야에서는 세계 3대 공인 전력기기 시험인증 기관으로서 국내 전력기기들의 수출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eri.re.kr

한국전기연구원
홍보협력실
류동수 선임행정원
055-280-1078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