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의성군 ‘산수유마을’ 명품마을 조성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3일 -- 경상북도는 지역별 명품마을 조성을 위해 의성군 사곡면 일원에 특색 있는 산수유마을 조성을 위하여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총 사업비 56억원을 투입하여 어울림복지센터, 산수유가공시설, 생태수변공원 조성과 산수유축제 등을 통한 명품마을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산수유권역 명품마을개발 사업이 마무리되면 120억 원 정도 경제적 효과를 달성하고, 연간 15만 명 정도의 방문객이 마을을 다녀갈 것으로 예상되며, 주민소득이 연 30백만 원에서 연 32백만 원으로 평균 6%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산수유마을 개발은 전문가인 총괄계획가와 협력해 이 지역만의 특색 있는 경관, 생태, 역사, 문화 등을 반영하여 명품마을로 조성하고 장기적으로 계획을 수립 추진한다.

※ 총괄계획가(MP)란 농촌마을개발사업 계획수립의 전 과정을 총괄 진행·조정하는 전문가를 말한다.

그간 산수유권역에서는 지난 2012.03.31~4.15일까지 ‘노랑꿈망울의 영원불변한 의성사랑’을 주제로 산수유꽃축제를 개최하여 전국 각지에서 35천여명의 관광객이 지역을 방문하였으며, 상시 일자리 120여명과 함께 음식물 판매 수입 등 군 전체 10억원의 경제적 효과를 거둔 적이 있다.

경상북도 박순보 농수산국장은 “지역 축제뿐만 아니라 특색 있는 농촌마을개발로 권역의 특성을 잘 반영한 소득사업을 발굴하여 관광객 유치와 일자리 창출은 물론, 마을 소득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FTA피해 최소화 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경상북도청 농수산국
    농촌개발과 조승호
    053-950-2647
경상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