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경련, 한-에티오피아 경제협력 강화방안 논의

2012-05-03 16:54
전국경제인연합회 제공
  • 정병철 전경련 상근부회장(오른쪽)이 3일 여의도 전경련에서 디바바 아브데타 주한 에티오피아 대사(왼쪽)와 악수하고 있다.

  • 정병철 전경련 상근부회장(왼쪽)이 3일 여의도 전경련에서 디바바 아브데타 주한 에티오피아 대사(왼쪽) 예방을 받고 환담을 나누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3일 -- 정병철 전경련 상근부회장은 3일 오후 전경련을 방문한 디바바 아브데타(Dibaba Abdetta) 주한 에티오피아 대사와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정병철 부회장은 주한 에티오피아 대사관이 이번 달에 10년 만에 재개설되는 것에 대해 축하인사를 전하면서 양국의 협력관계를 발전시키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더불어 정 부회장은 에티오피아의 멜라스 제나위 총리가 경제개발에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적극적으로 인프라 구축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이 분야의 협력강화에 대한 기대가 크며, 양국의 경제협력 발전을 위해 주한공관과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하였다.

전경련은 지난 해 7월 이명박 대통령의 아프리카 순방시 에티오피아로 경제사절단을 파견한 바 있으며, 한국과 아프리카의 경제협력 강화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5월 9일(수) 에티오피아를 비롯한 주한 아프리카 17개국 대사를 초청하여 관련기업들과 함께 오찬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전국경제인연합회 개요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961년 민간경제인들의 자발적인 의지에 의해 설립된 순수 민간종합경제단체로서 법적으로는 사단법인의 지위를 갖고 있다. 회원은 제조업, 무역, 금융, 건설등 전국적인 업종별 단체 67개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대기업 432개사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기에는 외자계기업도 포함되어 있다. 설립목적은 자유시장경제의 창달과 건전한 국민경제의 발전을 위하여 올바른 경제정책을 구현하고 우리경제의 국제화를 촉진하는데 두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fki.or.kr

전경련
신흥시장팀
최병진 연구원
02-6336-0639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