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Logo
2012-05-04 14:52
여수엑스포, 조경공사 완료…화단·그늘막·벤치·분수시설로 더위 걱정 없어
여수--(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4일 -- 여수세계박람회장이 마지막 단장을 마쳤다. 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위원장 강동석, 이하 조직위)는 지난 4일(금) 강동석 위원장과 시공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박람회장 조성의 마지막 공정인 조경 공사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박람회장에는 3,605㎡에 이르는 그늘막을 설치해 약 9만 8,340명이 동시에 햇볕과 비를 피할 수 있고, 박람회장 곳곳에 배치된 벤치는 3만 3,50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다.

또 박람회 기간 중 무더운 여름철이 포함되는 점을 감안해 미스트분수 등 수경시설을 총 22개소에 설치해 회장 곳곳에서 시원한 물을 분사하도록 했다.

박람회장 내외 32만㎡에는 동백나무, 소나무 등 교목류(5,141본), 남천, 홍가시 등 관목류(168,989본), 옥잠화, 금계국 등 초화류(814,219본) 등 100만여 본을 심었다. 관람객들은 박람회 기간 내내 꽃의 향연과 그늘진 녹음을 만끽할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크루즈공원에는 해안 방파제를 옆에 두고 여수 지역의 특산물인 ‘돌산갓’, ‘우리밀’ ‘코스모스’를 심어 바다로 이어지는 여유로운 휴식공간을 조성했다. 엠블호텔 앞의 엑스포공원에는 보리, 메밀 등 우리 농작물을 조경에 활용해 외국인들이 한국의 전통적인 자연 풍광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박람회장의 게이트는 관람객의 이동 동선에 맞춰 기능적으로 배치하고, 다도해와 여수의 산, 바다를 모티브로 하여 특색있는 조형성과 상징성을 갖도록 디자인했다. 여수시에서 도보로 이동하거나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관람객은 정문을, 관광버스 및 공항버스를 이용하는 관람객들은 1문(오동도입구)을, 국제 크루즈 및 연안여객선을 이용하는 관람객들은 2문(크루즈입구)을, 기차를 이용하는 관람객은 여수엑스포역 바로 앞에 위치한 3문(KTX입구)을, 환승주차장에서 셔틀버스를 타고 오는 관람객들은 4문(아파트입구)을 이용하면 된다.

조경공사로 조성된 박람회장의 수변산책로와 엑스포 광장, 엑스포공원과 수변공원은 박람회가 끝난 이후에도 존치돼 여수 시민의 문화와 여가의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조직위 양홍주 조경부장은 “박람회가 5월에서 8월까지 우기와 더위에 실시되며, 하루 최대 30만 관람객의 입장이 예상되는 만큼, 이번 여수세계박람회 조경공사는 ‘더위와 비를 피해주며, 쾌적한 환경에게 편히 쉴 자리를 충분히 확보하는 등’ 기능성과 편리성에 가장 중점을 두고 추진됐다”라고 밝혔다.

여수엑스포는 올해 5월 12일부터 8월 12일까지 여수 신항 일대에서 ‘살아있는 바다, 숨쉬는 연안’을 주제로 열린다. CNN, 론리플래닛 등이 올해 꼭 가봐야할 여행지로 여수엑스포를 선정한 바 있으며, 대전엑스포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열리는 세계박람회다. 세계 최초의 바다 위 전시관인 주제관, 104개 국가가 참가하는 국제관, 국내 최대 아쿠아리움 등 80개 특화·전시시설을 통해 ‘바다’와 관련된 전시를 선보이며, 1일 90여 회(총 8,000여 회) 문화예술공연과 세계에서 가장 큰 소리를 내는 파이프오르간 ‘스카이타워’, 첨단 해양문화예술관인 ‘엑스포디지털갤러리’ 등도 볼 수 있다. 입장권은 홈페이지(www.expo2012.kr)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입장권 한 장으로 박람회장 내 모든 전시와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 언론 연락처
  • 2012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공보과
    차지혜
    061-659-2343(직)
2012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2012 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
공보과
차지혜
061-659-2343(직)
http://www.expo2012.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미술/사진  사업계획  광주/전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
국내 언론과 포털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는 기업의 보도자료를 1백여 개 언론과 포털, 증권사 그리고 2만 명이 넘는 언론인, 전문가, 기업 회원에게 광범위하게 배포해 드립니다.
3천여 개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전송합니다.
AP, Yahoo, New York Times, Google News, Dow Jones, The Wall Street Journal, Bloomberg, MSN, MSNBC, Factiva 등 3천여 개 매체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