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찬물에 이가 시리다면 치경부 마모증을 의심해보세요

2012-05-04 17:58
루덴치과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4일 -- 여름이 되면서 시원한 음료수가 한잔 생각나는 시기입니다. 하지만 시원한 아이스크림이나 찬 음료수를 마실 때 마다 치아가 시리다면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찬 음식이나 단것, 그리고 고장성의 과일즙 같은 것을 섭취했을 때 매우 시린 증상을 “치아과민증”이라 하는 데 그 중 대부분의 원인이 치경부 마모증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과거 칫솔질 등으로 치아 목 부위가 마모되었을 거라는 생각과 달리 이러한 질환은 칫솔질을 잘못해서 생기는 것보다는 씹는 힘이나 치아의 위치 등에 의해 발생된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요즘은 이러한 질환을 “cervical abfraction(치경부 굴곡파절)”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보통 작은 어금니라 부르는 소구치와 송곳니에 잘 발생하며 처음에 무척 시렸다가 시간이 지나면 적응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방치한 경우, 치아가 더 깊게 패이게 되고 음식이 저류하여 충치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치료를 해야 합니다.

치료는 원인을 파악한 후, 보통 상아질 접착제와 복합레진으로 치료하게 됩니다. 이 부위를 메우게 됨으로써 치아가 파이는 것이 막게 되고 치아를 보호하게 되는 것입니다.

강남 루덴치과 신동렬 박사는 “치아의 과민증이 생기지 않도록 적절한 상아질 접착제를 선택해야하고 치아의 굴곡을 허용할 수 있는 복합레진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또한 환자의 편측 저작이나 이갈이와 같은 식습관 등의 개선도 같이 이루어져야한다”라고 전하고 있습니다.

만약 치경부 마모증이 있다면 시리거나 시리지 않거나 치료를 해서 상황이 악화되는 것을 막아야 할 것입니다.

루덴치과 개요
루덴치과는 네트워크 시스템과 첨단 의료장비 및 풍부한 임상경험을 바탕으로 의료진들이 세심한 진료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서울의 중심 명동과 강남 그리고, 강서를 비롯하여 분당, 부평, 구로, 미아, 남부터미널까지로 이어지는 루덴 시스템에서는 언제 어느 곳에서든 최상의 진료와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으며 최상의 서비스와 더불어 지역사회를 생각하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보도자료 출처: 루덴치과

루덴치과 홍보팀
홍한기
02-2051-2875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