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Logo
기아차, ‘K9’ 1호차 전달식 진행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7일 -- 기아차 플래그쉽 모델이자 럭셔리 대형세단인 ‘K9’의 1호차 주인공이 탄생했다.

기아자동차㈜는 7일 국내영업본부 사옥(서울 압구정 소재)에서 ‘K9’ 1호차 전달식을 갖고 본격 출고에 들어갔다.

‘K9’ 1호차 행운의 주인공은 사전 계약 고객으로 용인시 한마음정형외과의원 원장인 김재홍 씨(54세)로 선정됐으며, 기아차는 이날 ‘K9’ 1호차와 함께 2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증정했다.

특히 기아차는 기존 유명 연예인에게 1호차를 전달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실제 사전 계약을 한 고객들 중에서 1호차 주인공을 선정함으로써 ‘K9’을 기다려온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김재홍 씨는 평소 기아차의 획기적이고 차별화된 디자인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던 중 기존 국내 대형세단에서 보지 못했던 현대적 스타일과 국내최초 첨단 신기술이 대폭 적용된 K9에 반해 지날 달 사전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1호차 행운의 주인공인 김재홍 씨는 “K9의 고급스럽고 세련된 디자인은 물론 후석까지 배려한 여유로운 실내공간, 최고 수준의 신기술들이 세계 유수의 명차를 넘어서는 최고급 럭셔리 대형세단이라는 확신이 들어 구입을 결정했다”며 “‘K9의 1호차 주인공이 되어 영광이고, 앞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K9의 매력을 널리 알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K9 2호차의 주인공은 KPMG 삼정회계법인 부대표인 이창수씨 (59세)로 선정됐다.

한편 기아차의 새로운 디자인 방향성이 처음 적용된 ‘K9’은 전장 5,090mm, 전폭 1,900mm, 전고 1,490mm를 기반으로 후드와 트렁크에 최적의 비례를 부여해 고급스러우면서도 역동적인 외관 디자인을 구현했으며, 3,045mm 휠베이스를 통해 초대형급의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최고출력 300마력(ps)의 3.3리터 GDi 엔진 ▲최고출력 334마력(ps)의 3.8리터 GDi 엔진 등 두 종류의 고성능 엔진을 탑재해 강력한 성능을 확보했다.

기아차는 4일 전국 주요도시 22개소 지점(K 라운지)에서 VIP 초청 전시/시승회를 개최하여 참석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으며, ▲어댑티브 풀 LED 헤드램프 ▲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Head Up Display) ▲전자식 변속 레버 ▲후측방 경보 시스템 등 국내 최초의 첨단 신기술에 고객들의 큰 관심을 이끌어내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현대기아자동차
    뉴미디어팀
    02-3464-2142
기아자동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