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5-07 14:04
경북도, 국내 최대 1조원 규모의 풍력발전단지 유치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7일 -- 경상북도는 5. 7.(월) 11시 도청 제1회의실(3층)에서 김관용 도지사, 임광원 울진군수, 송재원 울진군의회의장, 박주철 에스케이디앤디(주)(SK D&D) 대표이사부회장 등이 참석하여 2015년까지 울진지역에 1조원을 투자해 300MW(메가와트)의 대규모 풍력테마파크를 조성하는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연간 약 79만 MWh(메가와트) 전력량으로 26만3천 가구가 매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으로, 246백만 리터의 휘발유대체효과와 연간 50만 톤의 온실가스 저감효과가 있다.

에스케이디앤디주식회사(SK D&D)는 SK그룹의 계열사로 풍력단지, 태양광발전단지, 바이오가스 개발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전방위적으로 수행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선도적 기업이다.

현재 울진군을 비롯하여 제주도 서귀포와 전남 영암군 주변에도 발전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1조원의 대규모 투자는 처음이다.

에스케이디앤디주식회사의 이번 투자는 산불 화재지역을 중심으로 산림복구와 더불어 개발되는 친환경적 풍력단지 개발 사업으로 환경파괴를 최소화하고 풍력발전단지 테마파크 조성을 통해서 울진군의 랜드 마크(land mark)로 개발할 계획이다.

※랜드마크(land mark) - 어떤 지역을 식별하는 데 목표물로서 적당한 사물(事物)로, 주위의 경관 중에서 두드러지게 눈에 띄기 쉬운 것.

또한 풍력발전단지 테마파크는 풍력발전단지 주변지역과 연계한 개발이 가능할 수 있도록 추진하여 지역 환경 융합형 에너지 사업의 표준화 모델을 제시할 전망이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우리 도는 저탄소 녹색성장의 중심지로, 이번 1조원 규모의 풍력발전단지 유치는 풍력발전을 위하여 불가피한 산림훼손을 최소화하고, 지역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개발 모델을 제시한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며 “울진지역이 친환경 미래 에너지 생산의 중심지가 되고, 이를 활용해 기존의 울진이 가지고 있는 관광자원과 융합한 관광 상품의 개발을 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관련 산업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경상북도청 투자유치본부 투자유치단
    주무관 강은희
    053-950-3533
경상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상북도청 투자유치본부 투자유치단
주무관 강은희
053-950-3533
http://www.gyeongbuk.go.kr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