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기도, 폐아스콘 재생처리로 예산 절감

2012-05-07 14:47 | 경기도청

수원--(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7일 -- 경기도가 사용 후 그대로 폐기 처리되던 폐아스콘을 재활용하기로 함에 따라 예산 절감과 환경오염 피해 방지 효과를 얻을 수 있게 됐다.

경기도 건설본부와 용인시 소재 서원 아스콘, 화성시 소재 (주)태형 기업은 4일 폐아스콘 처리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고 도내에서 생산되는 폐아스콘의 재생처리 사용에 합의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건설본부는 도내에서 생산되는 폐아스콘을 두 회사에 공급하고, 두 회사는 폐아스콘을 활용해 재생아스콘을 생산하게 된다. 경기도 건설본부 관계자는 “기존에는 운반비와 처리비를 들여 폐아스콘을 처리해왔다”라며 “이번 협약으로 처리비가 전액 절감돼 연간 1만톤의 폐아스콘을 처리할 경우 약 1억 2천만 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재생아스콘은 새 아스콘에 20∼30% 정도의 폐아스콘을 섞어 만든 것으로 새 아스콘과 기능성 면에서 큰 차이가 없지만 단가가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다.

현행 아스팔트 포장의 설계수명은 통상 10년 정도지만 여름철 고온과 강우로 인해 균열과 변형 등 조기 파손이 많아 도로의 평균수명이 저하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기존 도로 포장을 덧씌우거나 파쇄해 도로의 기능을 보강하지만 이로 인해 폐아스콘이 발생하고 있다.

환경부는 이러한 건설폐기물 재활용촉진을 위해 폐아스콘을 재생아스콘으로 사용하도록 제도화하고 있다.

경기도청 개요
경기도청은 120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남경필 도시자가 도정을 이끌고 있다. 남경필 도시자는 현잔 중심 생명안정망 구축, 일자리 70만개 생성, 녹슨 상수도 배과교체 및 재난 위험시설 철거 및 개축 등 지원, 신개념 슈퍼맨 펀드, 바로 타고 앉아가는 굿모닝버스, 따뜻하고 복된 마을공동체 설립, 경기은행 설립, 빅데이터 무료 제공, 공교육 강화, 경기북부 10개년 발전계획 등을 10대 핵심 공약으로 삼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경기도청
웹사이트: http://www.gg.go.kr

경기도청 건설본부
담당자 예종광
031-8008-5884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