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충남도, 도내 대부업체 영업소 대상 시·군 특별 합동점검 실시

2012-05-08 10:29
충청남도청 제공

대전--(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8일 -- 충남도는 9일부터 오는 18일까지 도내 대부업체 영업소를 대상으로 시·군과 특별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정부의 불법사금융 근절대책 추진과 발맞춘 이번 점검은 ▲법정최고금리(연39%) 초과 대출 ▲소득대비 과잉 대부 ▲영업소에 대부조건 게시 ▲현혹 또는 과장 광고 행위 ▲불법 채권추심 행위 등을 중점적으로 살핀다.

도는 이번 점검에서 불법사항이 적발될 경우, 해당 영업소에 대해 최대 6개월의 영업정지와 최고 20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사법당국에 고발조치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시·군 지역경제부서에 ‘불법사금융 피해 신고센터’를 설치, 고금리대출이나 폭행·협박 등 불법채권 추심 행위, 대출 사기, 유사수신, 보이스 피싱 등의 피해 신고를 접수·상담 중이다.

이를 통해 도는 불법행위에 대해 영업정지 등 행정 처분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정밀 상담이 필요한 경우에는 금융감독원 피해신고센터(국번 없이 1332번)와 연계해 구제하고 있으며, 수사가 필요할 경우에는 경찰서에 수사를 의뢰토록 했다.

신고센터는 오는 31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도내 대부업체 등록업무 처리는 시·군에서 처리하고 있으며, 4월 말 기준 등록 대부업체 수는 315개이다.

충청남도청 개요
충청남도청은 210만 도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0년부터 안희정 도지사가 시정을 이끌고 있다. 충남도청의 4대 목표는 출산∙양육을 책임지는 충남,노인이 살기 좋은 충남, 균형발전을 선도하는 충남, 일자리가 풍부한 충남을 만드는 일이다. 안희정 도지사는 선심성 공약 남발을 막기 위해 스스로 매니페스토 공약집 발표하고 한국매니페스토운동본부와 함께 공약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충청남도청

충청남도청 일자리경제정책과
생활경제담당 이제식
042-220-3212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