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5-08 14:49
경북도, 도내 전지역 ‘토양오염실태 조사’ 실시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08일 -- 경상북도는 도내 전지역을 대상으로 토양오염실태 조사를 한다.

토양오염실태조사는 토양환경보전법(1995년 제정)에 의거 토양오염지역을 조기에 발견·정화하여 오염지역 확산을 방지함은 물론 전국적인 토양오염 현황을 파악하기 위하여 매년 실시한다.

금년(2012년)에는 전국 2,607개소, 이중 경북지역은 252개 지점에 대하여 연중 토양오염도 조사를 실시하게 된다.

조사대상 지점은 ‘산업단지 및 공장지역’, ‘폐기물 처리 및 재활용 지역’, ‘광산지역’ 등 토양오염 우려가 있는 지역을 대상으로 토양오염의 가능성, 오염실태 파악의 시급성, 위해성 등을 판단하여 선정하게 되며, 각 시·군에서 관내 대상 지점에 대한 시료를 채취하여 경상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 분석을 의뢰 한다.

시료 분석결과 토양오염우려기준을 초과한 경우 토양정밀조사를 실시하고, 정밀조사 결과 최종적으로 오염기준을 초과한 경우 오염원인자에게 오염토양을 정화토록 행정조치를 하게 된다.

참고로, 2011년도에는 도내에서 총 250개소에 대한 토양오염조사를 실시하여 4개 지점이 토양오염우려기준을 초과하여 현재 경상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정밀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경상북도 민병조 환경해양산림국장은 “과거 수십 년 동안 토양환경보전을 위한 적절한 고려 없이 국토개발과 산업발전이 진행되어 다양한 오염물질들이 유입되거나 침투되어 오염도가 가중화되고 있다”고 말하고, “늦으나마 최근 수년전부터 범정부적인 대책이 추진되고 있어 다행이며, 앞으로 경상북도에서도 ‘토양오염실태 조사’ 등을 통하여 ‘수질’이나 ‘대기질’을 관리하는 것과 같이 토양오염 실태를 엄격하게 관리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상북도는 토양오염에 대한 관심과 관리능력 제고를 위해 전국 규모의 ‘토양·지하수 민관 합동연찬회’를 유치하여 2012.5.3.~4일 양일간 문경STX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연찬회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주관하고 경상북도와 문경시에서 후원하는 행사로 전국 시도, 시군구 담당공무원, 유관기관·학계·관련협회 등 5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군사격장 오염부지 정화 및 관리방안(서울대학교 남경필 교수)’, ‘고엽제 매립의혹 조사 사례(환경부 전완 사무관)’, ‘토양지하수 신규 유해물질 관리 동향(국립환경과학원 김동호 연구관)’, ‘토양지하수 연구개발성과 사업지원화 시스템(한국환경산업기술원 조규탁 박사)’ 등 다양한 주제발표와 토론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 언론 연락처
  • 경상북도청 환경해양산림국
    녹색환경과 김주한
    053-950-2878
경상북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상북도청 환경해양산림국
녹색환경과 김주한
053-950-2878
http://www.gyeongbuk.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에너지/환경  환경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