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5-11 14:54
대구시, ‘2011년도 문화예술진흥지원사업 지역 평가’ 1위 수상
대구--(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11일 --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시행한 ‘2011년도 문화예술진흥지원사업 지역 평가’에서 대구광역시가 2009년도에 이어 최고 등급인 ‘가’ 등급을 받았다.

이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평가를 한 이후 서울·경기 등 수도권을 제외하고 지방에서 두 번씩 최고 등급을 받게 된 것은 대구광역시가 처음이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중앙문화예술진흥기금의 지역배분 기준 활용과 우수사례 발굴을 통한 선진 예술지원제도의 정착을 위해 16개 시·도에 대한 지역평가를 매년 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2011년도 문화예술진흥지원사업의 관련 자료 전체를 제출받아 정밀한 분석과정과 전문평가단의 현장실사, 사업별 담당직원과 지원예술단체에 대한 심층면담 등 약 5개월에 걸쳐 강도 높은 평가 끝에 5월 10일 이 결과를 발표했다.

대구광역시와 문화예술진흥사업의 위탁기관인 (재)대구문화재단은 이번 평가에 대비해 이미 지난해 초부터 80여 개의 세부 평가지표에 대한 분석과 이에 따른 평가준비를 꾸준히 해왔고 차별화된 지원제도 발굴과 제도개선에도 노력해 왔다.

특히 이번 평가는 규모 면에서나 역사 면에서 앞서는 광역문화재단이 있는 서울과 경기, 인천지역을 제치고 16개 시·도 중 대구광역시가 최고점을 받았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이로써 대구문화재단 출범 3년 만에 ‘문화예술진흥지원사업’이 선진적인 우수모델로 안착했음을 알 수 있다.

지난달 26일에 제주도에서 개최된 한국지역문화지원협의회 워크숍에서는 지역예술단체의 체계적 지원·육성을 위해 올해 대구광역시와 대구문화재단 수립한 ‘문화예술진흥지원육성체계’와 국내 처음으로 펠로우십 제도(연구장학금)를 도입한 ‘신진예술가지원사업’ 그리고 대부기간 만료로 위기에 처했던 가창창작스튜디오(가창초등학교 우록분교)를 대구문화재단 직영체제로 전환한 것 등이 우수 사례로 소개됐다. 여기서 타 시·도의 관심을 한몸에 받아 이미 2012년도 사업에 대한 평가에서도 우위를 선점하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다.

이번 평가 결과는 대구광역시가 예술 활동뿐만 아니라 예술행정과 정책에서도 앞선 도시라는 점을 널리 알리는데 톡톡히 한 몫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매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매년 지역별로 배분하는 문화예술진흥기금에 있어서도 지방비 의무 매칭 비율이 줄어드는 등 인센티브를 적용받게 돼 앞으로 예산절감에도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대구광역시 김대권 문화예술과장은 “대구광역시의 앞선 예술행정이 최우수로 평가를 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지역의 문화예술 역량 증진을 위해 정책개발과 문화예술분야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구광역시는 문화예술진흥사업비로 총 28억 원을 지원하고 있고, 대구문화재단은 올해 초 3개월에 걸친 신청과 엄정한 심사과정을 통해 9개 사업에 총 351개 단체를 지원함으로써 지역문화예술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대구광역시 문화예술과
    주무관 박현희
    053-803-3744
대구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대구광역시 문화예술과
주무관 박현희
053-803-3744
http://www.daegu.g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수상/선정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