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경련, 5천 명 규모 ‘New Start 2012’ 토크콘서트 개최

2012-05-14 11:07
전국경제인연합회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14일 -- “기업은 부가가치와 고용을 창출하고 기술혁신과 국제화를 통해 국민 생활의 질을 향상시키는 곳입니다. 젊은 세대가 기업에서 자신의 꿈과 비전을 실현해 나가야 합니다.”

윤종용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위원장이 오는 5월 19일(토) 13:30에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전경련 주최 ‘뉴 스타트 2012’ 토크 콘서트에서 대학생들에게 꼭 전하고 싶은 말이다. 기업에 대한 적지않은 비판이 있지만, 결국 기업이 있어야만 일자리가 있고, 국가경제가 발전하며 생활수준이 높아진다는 것이다.

그는 삼성전자가 IMF 직후에 30조원 수준이던 매출을 2006년에 80조 원, 2009년에 140조 원까지 달성해냈던 사례를 예로 들며, 꿈과 목표 그리고 열정이 바탕이 된 도전은 반드시 이루어진다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그는 대학생들이 우리 사회의 미래를 여는 인재가 되기 위해서는 ‘구체적인 꿈과 목표를 설정’하고 ‘열정적인 도전 정신’과 ‘긍정적인 사고’를 통해 세상을 변화시키고자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할 예정이다.

전경련이 청년층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대학 내 미래지향적 가치관 형성을 지원하고자 개최하는 ‘뉴 스타트 2012’ 토크 콘서트에는 대학생 5천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삼성전자 부회장을 역임한 윤종용 위원장과 디자이너 최범석씨의 성공 시크릿 강연, 경제 퀴즈, 뉴스타트 공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디자이너 최범석씨는 고등학교를 중퇴하고 단지 옷이 좋아 홍대에서 노점상을 시작하고, 동대문 패션왕을 거쳐 세계 4대 패션위크 중 하나인 뉴욕 컬렉션에 당당히 데뷔한 성공 스토리를 펼쳐낼 계획이다. 또한 꿈을 향해 도전하는 과정에서 느낀 ‘행복’과 꿈을 이뤄 본 사람만이 갖게 되는 ‘힘과 용기’를 대학생들에게 나눠줄 생각이다.

이밖에 가수 싸이와 비보이 진조크루의 축하무대가 열리며, 외대 힙합동아리 ‘훕스도비’가 시장경제와 자유민주주의를 지지하는 뉴스타트 선언을 랩 형태로 공연할 예정이다.

전경련 관계자는 “우리 젊은이들이 꿈과 열정을 가지고 미래를 향해 도전하고자 하는 의욕을 북돋아 주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고, 대학 내에 보다 미래지향적이고 건설적인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뉴 스타트 2012’ 참가는 공식 홈페이지(http://www.newstart2012.kr)를 통해 할 수 있다.

전국경제인연합회 개요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961년 민간경제인들의 자발적인 의지에 의해 설립된 순수 민간종합경제단체로서 법적으로는 사단법인의 지위를 갖고 있다. 회원은 제조업, 무역, 금융, 건설등 전국적인 업종별 단체 67개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대기업 432개사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기에는 외자계기업도 포함되어 있다. 설립목적은 자유시장경제의 창달과 건전한 국민경제의 발전을 위하여 올바른 경제정책을 구현하고 우리경제의 국제화를 촉진하는데 두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전국경제인연합회
웹사이트: http://www.fki.or.kr

전국경제인연합회
경제교육팀
한성우 연구원
02-6336-0673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