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내·외국계 불문, 유통업체 선호 기준 ‘가격이 우선’

응답자 43.9%, 어떤 업체든 대형유통업체 입점 환영

2012-05-15 15:31 | 두잇서베이
  • 동일상품 구매시 어떤곳을 찾아갈지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데이터

  • 주변 대형유통업체의 입점에 대한 설문조사 응답결과 그래프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15일 -- 대형마트와 SSM(=기업형 슈퍼마켓)의 무분별한 확산으로 부터 지역 중소상인들의 생존권을 보호하기 위해 처리키로 한 ‘유통산업발전법’과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촉진에 관한 법률(이하 대·중소기업상생법)’개정안이 지난 제18대 국회에서 처리가 무산된 가운데 생필품 등을 구입하는 국민들의 상당수는 가격이 저렴한 가계를 즐겨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리서치기업 ‘두잇서베이’(대표 최종기)가 지난달 26일부터 이틀간 인터넷 사용자 2,994명을 대상으로 지역 골목 상권 보호 관련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평소 즐겨 찾게 되는 가계의 기준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가격이 저렴한 곳’이라는 응답자가 62.8%로 가장 많았다. ‘가까운 곳’이라는 답변이 20.5%로 뒤를 이었고, ‘품질이 좋은 곳’도 14.3%의 응답률을 기록했다.

‘주변에 대형유통업체 입점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43.9%가 ‘내.외국계 상관없이 어떤 업체든 찬성한다’고 답한 반면, ‘외국 브랜드는 반대한다’는 응답자도 36.5%나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한 ‘대형마트의 휴무제를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과반수 이상(52.6%)이 이에 찬성했을 뿐만아니라, 외국계 슈퍼마켓으로부터 골목상권 내지 국내 유통업체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특별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응답자가 46.8%인 반면, ‘서로 경쟁을 시켜서 자생력을 키워야 한다’는 응답자도 39.7%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1.79%포인트다

두잇서베이 개요
두잇서베이는 국내 최대의 설문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조사는 물론 스마트폰 설문조사를 진행하며, 세계최초 위치기반 설문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두잇서베이

온라인설문조사 두잇서베이
대표 최종기
070-8658-2121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