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50cc미만 이륜자동차 사용신고제 시행
광주--(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16일 -- 광주시는 이륜자동차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국토해양부 방침에 따라 주소지 관할 구청에 오는 6월30일까지 50cc미만 오토바이의 사용신고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2012년 1월 1일 이전 구매한 50cc 미만 오토바이는 6월 30일까지 사용신고를 해야 하고, 1월 1일 이후에 신규로 구매한 50cc 미만 오토바이는 운행 즉시 사용신고를 해야 한다.

단, 신고대상에서 최고시속 25Km 미만 이륜자동차와 레저용 미니바이크, 모터보드, 장애인용 이륜자동차, 산악지역 운행이 목적인 ATV 등은 제외된다.

그동안 배기량 50cc미만 오토바이는 교통사고와 사망률에서 전체 이륜자동차 사고발생 대비 상대적으로 많은 비중을 차지해왔으나 사용신고와 보험가입 의무규정이 없어 교통사고시 피해보상이 어려웠다.

또한, 소유자 확인이 어려워 도로, 사유지 등에 무단방치 되거나 도난에도 취약해 범죄에 악용되는 등 문제점이 많았다.

국토해양부는 2008년부터 관계기관 합동으로 50cc 오토바이 사용신고제를 ‘교통사고 사상자 절반 줄이기’ 정책과제로 선정하고 자동차관리법을 개정해 올해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를 계도기간으로 설정해 시행중이다.

이에 따라 50cc미만 이륜자동차의 운행자는 6월30일 까지 사용신고와 함께 의무보험에 가입해야 하고, 계도기간 이후인 오는 7월 1일 부터는 사용신고를 하지 않고 운행하는 경우 과태료 50만원이 부과된다.

시는 50cc미만 이륜자동차 사용신고제가 정착되어 이륜자동차의 관리체계가 확보될 경우, 운행규모와 실태 등을 정확히 파악할 수 있음은 물론이고 분실이나 도난시 추적이나 교통사고 발생시 피해보상, 범죄 악용방지 등 사회적으로 많은 문제점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미신고에 따른 과태료 등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50cc미만 이륜자동차 소유주는 오는 6월 30일까지 반드시 사용신고를 마친후 운행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광주광역시
    교통안전과
    권동희
    062-613-4490
광주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이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