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현대차, 여성 운전자를 위한 ‘안전·경제운전 교육’ 캠페인 실시

서울시, 자동차시민연합, ‘다음 자동차’ 등과 연계한 여성운전자 대상 교육 프로그램
16일 1차수 교육 시작으로 총 5차수에 걸쳐 여성운전자 150명 대상

2012-05-17 08:47 | 현대자동차
  •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가 서울시, 자동차시민연합, 포털 사이트 ‘다음(DAUM) 자동차’ 등과 함께 여성운전자들을 위한 ‘안전•경제운전 교육’ 캠페인을 16일부터 시작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17일 --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가 여성 운전자들을 위한 ‘안전·친환경 경제운전 교육’ 캠페인을 16일부터 시작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여성 운전자 천만 시대를 맞이해 여성 운전자들이 주행 중 겪고 있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나아가 건전한 교통문화를 형성하는데 기여하고자 서울시, 자동차시민연합, 포털 사이트 ‘다음 자동차’ 등과 함께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이번 캠페인은 16일 1차수 교육을 시작으로 10월 17일까지 총 5차수로 나누어 각 차수별 30명(총 150명)의 여성 운전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현대차는 인원모집과 홍보, 교육 프로그램 진행 등을 주관한다.

이날 1차수로 진행된 교육은 경상북도 상주시에 소재한 교통안전공단 산하 교통안전교육센터에서 진행되었으며 ▲안전운전교육센터 안내 및 이론교육, ▲기본주행 및 자유훈련 프로그램, ▲위험회피 및 곡선제동 프로그램, ▲친환경 경제운전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특히 ▲자동차 일상점검 및 기본적인 운전자세 뿐만 아니라 ▲주행환경에 따른 제동한계 체험, ▲돌발상황시 대처요령 등 운전자들이 일상적으로 겪을 수 있는 다양한 상황에 대한 체험식 교육을 통해 실제 자동차 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내실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교육 마지막 프로그램으로 2.6km구간의 에코드라이빙 주행코스에서 친환경 경제 운전 체험 교육을 실시해 고유가 시대에 경제적인 자동차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참가자들의 호응도를 높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2012년을 고객감동 실현의 해로 삼아 다양한 고객서비스를 진행 중에 있다”며 “차량에 대한 직접적인 서비스를 넘어 운전자를 고려한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고객만족 방안을 다각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향후 진행되는 2~5차수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현대차 블루멤버스 홈페이지(http://blu.hyundai.com) 또는 현대차 공식 페이스북 ‘Like H!’ (www.facebook.com/AboutHyundai)를 통해서 신청할 수 있으며, ‘다음 자동차’, 자동차시민연합 홈페이지 등에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현대자동차 개요
국내 자동차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현대자동차는 해외 시장으로도 활동 무대를 넓혀 한국 자동차 산업을 세계화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특히 자동차 산업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 앨라배마에 현지 생산 공장을 건설 중이며 중국 및 인도 공장도 세계적으로 호평을 받는 등 성공적인 현지화 전략은 현대자동차 브랜드 및 국가 이미지 제고에 기여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현대자동차 (코스피: 005380)

현대기아자동차
뉴미디어팀
02-3464-214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