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및 자회사 임직원, ‘2012 남산 100만인 걷기대회’ 참가

2012-05-22 11:22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제공
  • 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및 자회사 임직원과 가족 300여명, 그리고 스탠다드차타드 대학생 홍보대사인 영스탠다드차타드 20여명은 ‘2012 남산 100만인 걷기대회’에 참가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22일 -- 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및 자회사 임직원과 가족 300여명, 그리고 스탠다드차타드 대학생 홍보대사인 영스탠다드차타드 20여명은 ‘2012 남산 100만인 걷기대회’에 참가했다. 오는 6월 9일에는 시각장애인 150여명과 동반 참여할 예정이다. ‘2012 남산 100만인 걷기대회’는 서울시가 주최하고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가 후원하며, 6월 9일까지 진행된다.

남산공원분수대광장을 출발해 2시간 동안 남산 순환로 7.5km 구간을 걷는 이번 행사에는 약 6000여명의 시민들이 참여해 주말 아침의 여유를 한껏 만끽했다. 또한 전문 트레이너가 함께하는 스트레칭 준비운동, ‘인사이드플로우’의 비보이 공연, 완주 축하공연, 경품 이벤트 등 다양한 부대행사까지 펼쳐져 참가자들의 흥겨움을 한층 북돋웠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는 한국 지역사회와 고객에 대한 헌신 약속인 ‘Here for good’을 실현하기 위해 서울시의 2012년 공원 프로그램을 후원하고 있으며, 이번 ‘남산 100만인 걷기대회’에 자원봉사자 및 일반 참가자로 참가해 기업시민으로서의 이미지를 확고히 했다.

한편, 이번 걷기대회에 참여한 스탠다드차타드 임직원 300여명은 자발적으로 시각장애인 후원금을 모금하기도 했다. 해당 후원금은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목표로 스탠다드차타드가 2003년부터 전개하고 있는 ‘Seeing is Believing’ 글로벌 캠페인 기금으로 모금되어, 베트남 시각장애인 후원 프로젝트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대내외홍보본부 박종훈 전무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존중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스탠다드차타드의 기업문화는, 평소 직원들이 사회봉사활동에 대한 관심을 잃지 않게 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지역사회 활동들을 통해 직원들 간 신뢰할 수 있는 새로운 관계를 만들어 가도록 장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개요
80년의 역사와 전통을 가진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은 1929년 조선저축은행으로 출범하여 1958년 제일은행으로 은행명을 변경한 이후 기업금융에 강점을 가진 은행으로 활동해 왔다. 스탠다드차타드의 인수 이후, 2005년 9월 12일 SC제일은행으로 행명을 바꾸고 성공적인 통합 작업을 통해 꾸준한 성장을 해왔다. 2012년 1월 11일 그룹 브랜드와 통합하며 행명을 변경한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은 ‘고객이 추천하고 싶은 국내 최고의 국제적 은행’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고객중심의 조직으로 재편해 기업금융 고객에게는 스탠다드차타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하여 국내와 해외 시장 간의 가교 역할을 하고 있으며, 소매금융 고객에게는 혁신적인 상품 및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켜 나가고 있다.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은 사회적인 책임 의식을 가지고 한국에서 비즈니스 활동을 하는데 전념하고 있으며 스탠다드차타드의 브랜드 약속인 Here for good의 정신 하에 다양한 사회 활동들을 펼치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
홍보팀
김소연 과장
02-3700-5919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