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광주시, 주월초교 ‘탄소제로 건축 리모델링’ 통한 U-대회본부 활용

출처: 광주광역시청
2012-05-24 15:35

광주--(뉴스와이어) 2012년 05월 24일 -- 광주시(시장 강운태)는 2015년 U-대회를 친환경 ‘에코버시아드’로 개최하기 위해 주월초등학교 건물을 녹색건축으로 리모델링하여 U-대회 본부 건물로 활용할 계획이다.

현재, 화정주공 재개발 공사지역 중심에 위치한 ‘주월초등학교’ 학생들은 4년간 재개발 공사로 인해 학습권, 환경권, 건강권 등 인권침해와 민주·인권·평화 및 환경모범 도시로서 이미지가 크게 훼손될 우려가 있으므로, 시 교육청 및 주월초, 학부모 등과 협의를 통해 농성초, 염주초 등 인접한 학교로 분산배치하고 주월초등학교 기존 건물을 녹색건축으로 리모델링하여 광주하계 U-대회 본부 건물로 활용하고 행사 종료 후에는 초등학교 등 재사용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2013년부터 2년동안 2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3층 건물 4동 9,280㎡에 단열재, 삼중창호, LED 조명 등 패시브 기술과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액티브 기술을 적용하고 옥상녹화, 빗물이용 연못 등 생태환경 조성을 통한 친환경 녹색 건축물로 재건축할 예정이다.

또한, 에너지 절감이 70~100%로 예상되며, 건물 신축에 비해 22%이상 사업비를 절감하는 효과뿐 아니라 광주의 환경·인권 모범도시로서의 이미지를 세계인에게 각인시키고 기후변화에 따른 녹색생활 동참의지 표명과 저탄소 녹색기술 역량 과시하고 자라나는 세대에게 기후변화 및 녹색기술 체험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시는 리모델링 건축물을 ▲U-대회 개최 전에는 선수촌 홍보관 ▲대회 중에는 U-대회 본부 및 지역 녹색기업 홍보관 ▲대회 이후에는 다시 초등학교와 U-대회 기념관, 기후변화 교육·체험관 등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한편, 녹색창조도시 건설을 기치로 내건 광주시는 온실가스 배출량의 25%이상과 전체 에너지 소비량의 22.2%를 각각 차지하고 있는 건축물 분야를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탄소저감 녹색건축물 선도도시로 나서기 위해 ‘푸른길 주변 그린복지타운’과 ‘저탄소 녹색창조마을’을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다.

2015년 7월에 12일간 광주 월드컵 경기장 등 광주 및 인근 시군 경기장에서 21개 종목이 열리게 되는 세계대학스포츠 대회에 170여개국 선수, 심판, 운영진 등 2만 여명의 참가하게 된다.

특히, 하계U대회 선수촌은 도심공동화 해소 및 주민들의 오랜 숙원 해결을 위해 노후화된 화정·염주 주공아파트를 도심재생사업 방식으로 추진하는 최초의 사례로 알려져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광주 U-대회의 성공적인 개최 지원 뿐아니라 선진녹색기술전파, U-대회 관련 시설물의 핵심 건물인 대회 본부의 친환경 녹색 건축으로 녹색창조 도시 광주를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광역시청 개요
광주광역시청은 150만 시민을 위해 봉사하는 기관으로, 2014년 당선된 윤장현 시장이 시정을 이끌어가고 있다. 더불어 사는 광주, 사람중심 생명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광주광역시
환경정책과
생활환경담당 이경범
062-613-416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광주광역시
환경정책과
생활환경담당 이경범
062-613-4160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